표지

[클로저스] 프린세스 에이전트

웹소설 > 자유연재 > 게임, 팬픽·패러디

크라레트
작품등록일 :
2017.11.05 17:41
최근연재일 :
2019.11.14 17:04
연재수 :
416 회
조회수 :
42,469
추천수 :
36
글자수 :
1,382,806

작성
18.08.20 13:23
조회
88
추천
0
글자
8쪽

[Case 47.] 프리에이 팀의 전용 난이도 오염지옥, 오염지옥 심연.

DUMMY

적룡해방구. 도저히 침공하여 함락시킬 수가 없는 난공불락의 요새이자 위험지역이다.



적룡군단 녀석들의 손이 뻗는 곳에는 결코 조용한 일이 일어나지 않는다. 용의 군단이 주둔하고 있던 어느 도시에도 역대급 규모의 폭탄테러가 발생한 것은 물론이거니와 이름없는 군단의 영역 내에서 2번째로 가장 큰 도시에서도 그 녀석들의 테러가 크게 발생했는데, 초대형 열압력폭탄을 탑재한 트레일러 차량이 돌진하더니만 광장 한가운데서 자폭해버리는 일까지 벌어졌었다. 제국군 기지 바로 외곽에서 벌어졌던 터라 후폭풍이 그 기지에까지 미쳤던 것이 사실. 테러는 계속되고 있다.



주 이름없는 군단 제국군사령부. 이름없는 군단 영역 내에 있는 제국군 기지들의 가운데 가장 큰 규모의 기지에 이 사령부가 있다. 소문에 의하면 ‘캠프 험프리스’ 라는 그곳보다도 훨씬 더 큰 규모로 알려졌는데 이건 뭐 ‘도시국가’ 인지 뭔지도 헷갈릴 정도로 심히 큰 규모. 세상 사람들이 ‘평택미군기지’ 라고 부르는 곳보다도 훨씬 더 규모가 크다면, 도대체 얼마나 더 크다는 건가? 바티칸? 싱가포르? 아니면 그 이상의 면적? 전투기, 전략폭격기까지 이착륙이 되는 활주로도 있으니 이건......



“안녕? 제국군사령관?”


“무슨 일로 오셨습니까. 더스트 님.”


“적룡군단 이 녀석들이 갑자기 폭탄테러로 방향을 바꿨네?”


“아무리 대군 병력을 동원해봐야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았으니, 폭탄테러를 거창하게 벌여 모두가 포기하도록 만드는 것이겠죠.”


“그런가?”


“근데 더스트 님. 군단장 들은 죄다 숙청했습니까?”


“......그거? 그건 사령관 알아서 생각하도록 해.”


“그렇습니까? 알겠습니다.”



지금 외부차원 전역은 적룡군단이 일으키고 있는 온갖 폭탄테러로 몸살을 앓고 있다.



아무리 대군 병력으로 침공을 하고 또 침공해봐야 상황이 달라지지가 않고, 오히려 자신들을 아예 낙인찍는 걸로 모자라 매장시키기까지 하려는 차원연합을 포함해 모든 차원종 사회의 비난이 쏟아지자 침공을 중단하고, 그 대신에 대규모 폭탄테러로 그 전략을 수정한다. 지금 현재 폭탄테러에서 안전한 곳은 결코 없다. 각 군단들에 주둔하고 있는 제국군기지 들은 안전할까? 안타깝지만 그곳도 안전하지는 않다. ‘시가전 특화 요새도시’ 형태로 설계했기에 그나마 피해가 덜할 뿐이다.



“근데 제국군사령관. 외부차원 전체를 통틀어서... 이곳이 가장 규모가 크지? 제국군기지 말이야.”


“네.”


“면적이...... 인간 세계의 ‘평택미군기지’ 보다도 훨씬 넓다는데 사실이야?”


“그렇다고 보셔도 됩니다. 저길 보십시오. 전투기, 전략폭격기까지도 이착륙이 가능한 활주로가 펼쳐져 있잖습니까?”


“아예 육군, 해군, 공군, 해병대 통합기지를 방불케 하는데?”


“그렇습니다. 더스트 님.”



외부차원 전체를 통틀어서 가장 큰 규모의 제국군기지. 이곳은 정체가 도대체 뭐야!?



------------------------------------------------------------------



차원종판 UN. ‘외부차원연합’ 이라 불러도 되고, ‘차원연합’ 이라고 불러도 좋다.



현재 그곳에서 상임이사국의 지위를 가진 건 이름없는 군단, 그리고 용의 군단. 극권의 군주 쪽에서는 아직 이 차원연합에 별로 관심이 없는 모양이다. 외부차원의 모든 군단들이 가세해도 적룡군단을 없애기 힘든 이유는 바로 그 녀석들이 외부차원 전체를 통틀어서 가장 많은 인구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세상 무서울 게 없이 나가기로 악명이 높은 제국군조차 적룡군단 녀석들을 완전히 뿌리 뽑지 못했다는 것을 보고도 알 수가 있는 일. 달기 덕분에 적룡군단은 아주 날개를 달았다.



프리프리 함. 프리프리 함에선 일단 외부차원을 나오는데, 이제 그 얼음 세계의 상황이 바뀌고 있기 때문이라고 봐도 되겠지. 알려지지만 않았을 뿐이지 5명의 그녀들이 각자 위치에서 할 일을 다 끝냈고, 신임 사령관과 부사령관에게 모든 권한을 이양한 후에 다시 함선으로 합류한다. 마에라드는 사령부를 무력화시켰고, 이노센티아는 적룡군단 측의 여러 기밀문서를 탈취했으며, 메이디는 적의 모든 동향을 실시간으로 알렸고, 앙클과 크리스는 연합군 병사들과 함께 적들에 맞서 싸웠으니까.



“아직 그쪽 상황이 다 끝난 것도 아닌데, 우리들은 왜 철수하는 건가요?”


“네.”


“적룡군단의 광폭화. 그것이 역효과를 부르기 시작했어. 자기네들끼리 싸우다가 자폭하고 있어 아군에게 매우 유리하다.”


“그럼 광폭화가 되면......”


“이성적으로 행동하는 능력을 아예 상실하게 되고, 오로지 광전사와 같이 움직일 뿐.”


“저기... 언니. 그렇다면 이제...”


“적룡군단 녀석들이 강해지겠다는 명목으로 ‘오염지옥 심연’ 내부로 들어가기 시작했다.”


“오염지옥 심연?”


“그래. 현재 우리들만이 갈 수가 있는 ‘전용 난이도 오염지옥’ 이라고 하지.”



프린세스 에이전트. 바로 프리에이 팀의 전용 난이도의 오염지옥. 오염지옥 심연.



기존의 대정화 작전을 포함해서 오염지옥은 ‘오염도 6단계’ 까지 존재하지만, 오염지옥 심연은 무려 10단계까지 존재한다. 게임으로 비유하면, 던전으로 들어가기 전에 오염도 단계 설정을 한 이후에 들어가지만 오염지옥 심연은 그걸 할 수가 없다. 이게 무슨 말이냐면 일정 깊이 이상 들어가게 되면 저절로 오염도 단계가 상승한다는 의미. 그러니까 오염도 단계가 몇 층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심연인 만큼 지하로 계속 내려가는 거라고 생각하자. 가령 ‘오염도 5단계’ 라는 건, ‘지하 5층’ 이란 거다.



오염지옥 심연. 지금 현재로서는 프리에이 팀을 제외하고는 나머지 그 어떤 위상능력자 팀도 들어갈 수가 없다. 그곳은 ‘위상기어 레벨’ 이라는 것이 130 이상이라고 해도 함부로 생존을 보장할 수가 없다. 설령 140 ~ 150 정도라고 해도. 140 대나 150 대의 클로저 요원들도 ‘오염도 7단계’ 이상을 들어가는 것을 기피할 수밖에 없다. 7단계로 들어간다는 것은 이 세상과의 작별을 각오한단 뜻이니.



“오염지옥 심연. 실로 오랜만에 다시 들어가는 건가.”


“적룡군단 녀석들. 혹시 ‘오염도 10단계’ 지점까지 들어갈까요?”


“지하 10층. 말인가.”


“네. 언니.”


“그 녀석들이라면 상관하지 않겠지. 다만, 오염도 7단계. 지하 7층으로 들어간단 것은...... 별로 좋은 게 아니야.”


“네. 7층에서 다시 돌아오고자 했다가는......”


“오염위상에 의해 식물로 변해버리거나, 아니면 좀비와 같은 걸로 변하든지.”



오염도 7단계. 그러니까 ‘오염지옥 심연, 지하 7층’ 이상 들어가서는 절대 안 된다.



7층에 들어가게 되는 그 순간, 이 세상 사람들과는 영원히 작별이라는 것을 각오하게 된단 의미이기 때문. 만일 7층에 들어오게 된다면 앞으로 그 사람들은 죽기까지 그 안에서 평생 살아야만 한다. 7층에서 10층으로 내려가는 것은 허가되지만, 반대로 7층에서 6층으로 가는 것은 허락되지 않는다. 아무리 7층이 ‘그곳’ 이라고 해도 말이다. 오염도 6단계와 7단계. 그러니까 지하 6층과 7층의 경계. 그 경계선에는 ‘지옥으로 가는 입구’ 라는 팻말이 있다고 한다. 요새화 감시초소를 통과해야 한다.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클로저스] 프린세스 에이전트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277 적룡군단의 멸망은 곧 새로운 테러조직 들의 등장 암시? 18.09.04 147 0 8쪽
276 적룡해방구의 하늘을 뒤덮기 위한 차원종판 선제타격 작전. 18.09.03 120 0 8쪽
275 [Case 48.] 최선의 방어는 선제공격. 대(對) 적룡군단 선제타격 작전. 18.09.02 112 0 8쪽
274 인간도, 차원종도, 반차원종도 없는 걸 갖고 있다는 의미는? 18.09.01 81 0 8쪽
273 차원종, 혹은 반차원종 으로 부르기에도 애매한 위치의 그녀. 18.08.31 98 0 8쪽
272 [외전.] 마에라드 VS 서유리, 바이올렛, 파이(소드 & 걸스) 18.08.31 104 0 8쪽
271 그 어느 누구도 막지 못하는 달기의 거침 없는 행보. 18.08.29 96 0 8쪽
270 몽환세계 연무극장. 공주의 첩보원 들과 백작과 알파퀸. 18.08.28 113 0 8쪽
269 [외전.] 몽환세계, 연무극장. 그곳으로 온 불결한 손님들. 18.08.27 122 0 9쪽
268 승리. 하지만 의미를 따로 두기에도 어려운 애매한 승리? 18.08.26 126 0 7쪽
267 언제나 달기에게 호통 소리를 듣는 적룡군단 중군위. 18.08.25 112 0 8쪽
266 심연의 정화도시. 이곳 주민들의 굳은 결의가 느껴지는 것. 18.08.24 92 0 8쪽
265 [Case 47-2.] 적룡제국 차원해방군 VS 심연정화왕국 경비대. 18.08.23 121 0 8쪽
264 오염지옥 심연의 결계가 깨지다. 공공의 적, 적룡군단. 18.08.22 104 0 9쪽
263 오염도 7단계, 지하 7층. 심연의 정화도시. 18.08.21 121 0 8쪽
» [Case 47.] 프리에이 팀의 전용 난이도 오염지옥, 오염지옥 심연. 18.08.20 89 0 8쪽
261 달기. 생각이 없어 보이겠지만, 매우 지능적인 여자. 18.08.19 80 0 7쪽
260 그 끝을 알 수가 없는 적룡군단의 규모. 답이 없는 녀석들. 18.08.18 80 0 8쪽
259 적룡군단 차원해방군. 달기에게 있어 아주 훌륭한 실험체들. 18.08.17 87 0 8쪽
258 적룡군단 국가안전부, 그리고 플레인 게이트의 알파퀸과 알파퀸. 18.08.16 75 0 8쪽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크라레트'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