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던전은 악마와 함께!

웹소설 > 일반연재 > 현대판타지, 라이트노벨

새글

온탕
작품등록일 :
2018.05.16 22:57
최근연재일 :
2018.05.21 06:05
연재수 :
18 회
조회수 :
1,305
추천수 :
37
글자수 :
94,985

[현대 판타지, 던전물, 헌터물, 성장물, 일상은 살짝~]

세계적인 던전 탐굴가 양성대학, DEU를 졸업하기 앞서...

강성태는 악마소환서를 발견해낸다.

악마(惡魔)

마계에 존재하는 최강의 존재!

이 존재와 계약할수만 있다면, 지상 최강의 던전 탐굴가가 될 것이다.

강성태는 그 생각을 하며 악마를 소환해낸다.

그리고 나온 악마는 바로 악마들의 왕, 마왕 사탄!

"크크크. 이 몸은 대악마 사탄! 나약한 인간이 이 몸을 소환하다니. 대단하구나. 이 몸과의 계약을 원하는가?"

악마도 아니고 마왕 사탄이라니... 가장 강한 악마 아니던가!

행운도 이런 행운이 없을 것이다.

강성태는 빛나는 미래를 꿈꾸며 악마와 계약을 맺었다.

그러나...!

.
.
.

계약을 하고 보니, 악마의 상태가 좀 이상하다?

"할 수 있는게 아무 것도 없다고?"
"크크크. 그렇다. 인간."

황금맥이라고 생각했던 악마가 사실은 썩은 동앗줄이였다?!

약해빠진 악마를 데리고 떠나는 던전 탐굴기.

지금 시작합니다.



표지는 싹이 님 커미션입니다.

작가 메일: mmy2057@naver.com


던전은 악마와 함께!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18 윗집 여자. 그녀는 대체 누구일까요? NEW 1분 전 0 0 11쪽
17 윗집 여자. 그녀는 대체 누구일까요? NEW +1 5시간 전 14 2 12쪽
16 윗집 여자. 그녀는 대체 누구일까요? NEW +2 10시간 전 30 2 12쪽
15 첫던전은 언제나 두근거립니다. NEW +1 18시간 전 33 2 12쪽
14 첫던전은 언제나 두근거립니다. +1 18.05.20 44 2 11쪽
13 첫던전은 언제나 두근거립니다. +5 18.05.20 45 2 12쪽
12 첫던전은 언제나 두근거립니다. +1 18.05.19 52 3 12쪽
11 윗집여자는... 오우! 말하기 민망합니다. +2 18.05.19 56 2 11쪽
10 마탄총을 팔아 나이프를 얻었습니다. +7 18.05.19 69 2 12쪽
9 그래도 저는 쌥니다. +1 18.05.19 74 2 12쪽
8 그래도 저는 쌥니다. +1 18.05.18 76 3 12쪽
7 인생사 실타래처럼 잘 풀리지만은 않습니다. +1 18.05.18 79 2 12쪽
6 2. 한송이는 쪼그마난 주제에, 꽤나 든든합니다. +1 18.05.18 90 2 12쪽
5 2. 한송이는 쪼그마난 주제에, 꽤나 든든합니다. +1 18.05.18 98 3 12쪽
4 2. 한송이는 쪼그마난 주제에, 꽤나 든든합니다. +1 18.05.17 116 2 13쪽
3 1. 왕년엔 잘나갔으나, 지금은 백수입니다. +1 18.05.17 124 2 12쪽
2 1. 왕년엔 잘나갔으나, 지금은 백수입니다. +1 18.05.17 143 2 12쪽
1 prologe. 랭킹 8위, 하이랭커의 숨겨진 라이벌! +1 18.05.16 162 2 9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적어주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온탕'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