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절대자 찍고 회귀

웹소설 > 일반연재 > 무협, 퓨전

또망
작품등록일 :
2018.09.28 03:56
최근연재일 :
2018.10.26 20:31
연재수 :
23 회
조회수 :
141,627
추천수 :
3,227
글자수 :
124,306

작성
18.09.28 03:59
조회
10,658
추천
158
글자
2쪽

서 - 절대자, 회귀하다.

DUMMY

출생?

남궁세가의 장자로 태어났지. 한 마디로 금수저 물고 태어난 거야.


머리?

어려서부터 신동이라는 소리를 듣고 자랐어. 나보다 똑똑한 놈들이 없었거든. 오죽하면 내가 약관이 넘어서도 아버지가 날 제갈민의 자식으로 오해했었다니까. 아! 제갈민이 누구냐면 옛날에 어머니를 두고 싸운 아버지 연적.


얼굴?

여자들 나만 보면 다 까무러쳤다. 내가 제갈민의 자식으로 오해받은 것도 이게 한몫했어. 제갈민이 한 때 미공자로 소문이 자자했었거든. 뭐, 그래봐야 나보다는 아니었지만.


무공?

이건 그냥 태어날 때부터 타고 났어. 젊을 때는 또래 중에서 상대를 찾을 수 없었고, 이립이 넘어서는 전대 고수들도 씹어 먹었지.


성격이 더러운 거 아니냐고?

으음~으음. 진정한 협객이 나야. 정파 무인들은 물론이고 양민들까지 모두 내 이름을 칭송했었으니 두말할 필요도 없지.


오점?

내 인생과는 전혀 연관이 없는 단어야. 하핫.


그럼, 너무 완벽한 남자라 혼인을 못했을 거다?

천만에, 면사로 가린 얼굴만 봐도 사내들이 침을 질질 흘리는 천하제일미가 바로 내 여자였어.


믿기 힘들겠지만 내 인생은 탄탄대로였어.


빵빵한 집안, 똑똑한 머리, 타고난 몸뚱이, 거기다 죽이는 운빨까지. 본인인 내가 생각해도 이 세상이 날 위해 준비된 곳이 아닐까 착각까지 들 정도였으니 말 다했지 뭐.


그야말로 내 인생은 완벽했어. 죽음까지도 말이지.


그런데 회귀를 했네...?


아 나...


나보고 그 인생을 다시 살라니...


왜? 그 좋았던 인생, 그냥 다시 한 번 더 살면 되지 뭐가 문제냐고?

너희들이 모르는 게 하나 있어.


사실 인생에 오점 하나 없이 그렇게 완벽하게 살다가 가는 게 쉬운 일은 아니잖아. 나 나름대로 피눈물 나는 노력을 해야 하는 부분이 많았어. 남들은 모르는 나만 아는 그런 일들 말이야.


그게 어느 정도냐면... 다신 그렇게 살고 싶지 않아.


하... 몰라.


이젠 그냥, 내 꼴리는 대로 살 거야.




안녕하세요. 제 피와 살을 갈아 넣어 최소 주 5일 연재로 찾아뵙겠습니다. 모두 모두 행복하세요~


작가의말

잘 부탁드립니다. 꾸벅.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4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절대자 찍고 회귀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후원 감사합니다. (_*_) 10/15 수정 +2 18.10.08 5,028 0 -
23 ...이거 실화냐? +20 18.10.26 3,584 120 12쪽
22 니들 사람 잘못 건드렸어. +22 18.10.24 4,414 118 13쪽
21 여기서 다 죽을래, 아니면 그냥 갈래? +22 18.10.23 4,464 135 13쪽
20 적어도 오늘은 아니에요. +21 18.10.20 4,886 125 13쪽
19 이게 무슨 개뼉다구 같은 소리야? +21 18.10.19 4,992 141 14쪽
18 그런 거예요. 제가 단련을 하지 않는 건. +10 18.10.18 4,976 137 12쪽
17 자유다! +8 18.10.17 5,072 134 12쪽
16 그러다 제가 이기면요? +13 18.10.16 5,153 141 13쪽
15 아버지. 말로 합시다, 우리. +8 18.10.15 5,141 134 13쪽
14 여기가 바로 극락이로구나. +9 18.10.13 5,623 142 12쪽
13 정 궁금하면 너도 나처럼 돼봐. +13 18.10.12 5,497 125 13쪽
12 X발 존나 고맙다. +13 18.10.10 5,587 143 12쪽
11 어라? 순순히 부네? +7 18.10.09 5,711 140 12쪽
10 진정한 복수란. +7 18.10.08 6,082 145 13쪽
9 어서와. 수신호위는 처음이지? +5 18.10.07 6,174 136 12쪽
8 쉬운 게 하나도 없다. +8 18.10.06 6,350 132 12쪽
7 내가 지금 무슨 짓을 한 거냐... +4 18.10.05 6,820 134 13쪽
6 남신배. +6 18.10.03 7,126 140 12쪽
5 내 팔 돌려줘. +9 18.10.02 7,420 151 12쪽
4 사는 게, 사는 게 아니다. +10 18.10.01 7,758 167 13쪽
3 이게 아니란 말이야. +10 18.09.30 8,340 167 11쪽
2 이게 아닌데. +12 18.09.29 9,746 162 12쪽
» 서 - 절대자, 회귀하다. +4 18.09.28 10,659 158 2쪽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또망'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