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선독점 내가 바로 세종대왕의 아들...

유료웹소설 > 연재 > 대체역사, 전쟁·밀리터리

새글 유료

연재 주기
유아리
작품등록일 :
2019.04.17 12:00
최근연재일 :
2019.12.06 07:30
연재수 :
223 회
조회수 :
1,745,661
추천수 :
58,406
글자수 :
1,531,694

일괄 구매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구매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구매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일괄 대여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대여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대여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결과

구매 예정 금액

0G
( 0원 )

0
보유 골드

0G

구매 후 잔액

0G

*보유 골드가 부족합니다.

  • 꼭 확인해 주세요.
    • - 구매하신 작품은 유료약관 제16조 [사용기간 등]에 의거하여 서비스가 중단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를 구매/대여 후 열람한 시점부터 취소가 불가능하며, 열람하지 않은 콘텐츠는 구매/
        대여일로부터 7일 이내 취소 신청이 가능합니다.
    • - 단, 대여의 경우 대여기간이 만료되면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이벤트 행사가 진행중인 콘텐츠를 구매/대여한 경우 각 이벤트 조건에 따라 취소가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 제공자의 의사에 따라 판매가가 변경될 수 있으며, 콘텐츠의 가격변경을 이유로 한
        구매취소는 불가능합니다.
  • 구매 취소 안내
    • - 일회성 콘텐츠이므로 구매/대여 후 열람하신 시점부터 구매/대여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단, 사용하지 않은 구매/대여 편은 구매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시 취소가 가능합니다.
    • - 일괄 혹은 묶음 구매/대여를 한 경우, 한 편이라도 열람 시 나머지 편 또한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대여 안내
    • - 대여 기간 : 대여 시부터 편당 1일, 최대 90편 이상 90일

내용

닫기

내가 바로 세종대왕의 아들이다.

3화 조선왕조실록

  • 글자체
  • 글자크기
  • 줄간격
  • 글자색
    배경색
  • 테마
    설정초기화
작성
19.02.15 09:08
조회
34,342
추천
732
글자
30쪽

작가의말

이번화는 주인공 이향의 동기 부여가 주어지는 이야기에 다 아는 역사 공부하는 내용이 독자님들에게 지겹게 느껴지실수 있기에 일부러 길게 쓴글을 나누지 않고 올렸는데 13000자가 넘어갔네요, 분량조절 실패인것 같아 죄송합니다.


제가 야근하는 직업에 종사 하는 신세라 업무 쉬는 시간에 핸드폰 메모장으로 쓰고 퇴근한후 컴퓨터로 옮겨 글을 다듬고 퇴고 과정을 거치고 올리게 됩니다 그래서 업무강도에 따라 소설 분량이 조절되니 아침9시에서 11시사이안에 업로드 될겁니다.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64

  • 작성자
    Lv.25 KonaKona
    작성일
    19.02.15 09:37
    No. 1

    길다 길어서 좋다 흑흑 이렇게 긴 글을 문피아에서 얼마만에 보는거지

    찬성: 23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5 09:55
    No. 2

    누군가 제글을 보고 후원금을 보내주실거라곤 상상도 못해봤는데 후원금 정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 열씸히 쓰겠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62 에큐르
    작성일
    19.02.15 09:44
    No. 3

    세계지도나 보라고 하시죠.

    찬성: 6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5 09:56
    No. 4

    아직 그럴 경황도 없고 천하는 알아도 세계라는 단어의 개념도 모르고 있어 관련된 내용은 차후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찬성: 21 | 반대: 0

  • 작성자
    Lv.41 misakika..
    작성일
    19.02.15 09:45
    No. 5

    어우야 진짜 기네요. 적당히 반으로 자르셔도 될듯 6~7천자 정도만 되어도 편당 분량 많습니다ㅎㅎ

    찬성: 3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5 09:56
    No. 6

    제가 초보 글쟁이라서 분량 조절을 어찌해야 할지 아직 감을 못잡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4 n2705_sw..
    작성일
    19.02.15 10:13
    No. 7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51
    No. 8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2 alhart
    작성일
    19.02.15 10:37
    No. 9

    이번편은 둘로 나뉘거나 하는 분량. 독자입장에서는 좋지만요.

    문종입장에서는 조선역사를 보고 인성이 바뀔정도로 충격먹을 수준이긴 합니다.

    찬성: 1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2
    No. 10

    인성이 달라지다 못해 인성질을...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42 alhart
    작성일
    19.02.15 10:59
    No. 11

    세계 역사와 지리도 파 봐야하는데 말입니다.

    진성 밀덕 문종이니 군사기술 발달 보면서 파겠지만요.

    찬성: 4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3
    No. 12

    정확한 예측이십니다. 무기 공부하다 알게 될게 많습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57 독자79
    작성일
    19.02.15 11:09
    No. 13

    유료화 가즈아

    찬성: 4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51
    No. 14

    유료화는 어찌할찌 아직 고민중이고 제 작품을 좋게 봐주시는것 같아 감사합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6 쿠라냥
    작성일
    19.02.15 11:36
    No. 15

    저는 세종대왕이 미래의 조선실록 읽어본 이야기 상상했었는데 드디어 나왔군요 건필하세요

    찬성: 6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5
    No. 16

    저도 몇년전부터 그런 상상만 하다가 쓰게 되었습니다.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99 변진섭
    작성일
    19.02.15 11:53
    No. 17

    잘보고 갑니다

    찬성: 2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5
    No. 18

    제 작품에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8 keraS.I...
    작성일
    19.02.15 12:30
    No. 19

    오오오오오 재밌습니다. 이런걸 원했음.....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88 keraS.I...
    작성일
    19.02.15 12:33
    No. 20

    특히 용량이 만족스럽군요

    찬성: 5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6
    No. 21

    너무 길어 읽다 독자분들이 질리지 않을까 했는데 좋아해주시는분들이 많아 다행입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17 네비아찌
    작성일
    19.02.15 13:15
    No. 22

    저는 분량이 너무 적은거 같아요!^^ 내일도 기대하겠습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17 네비아찌
    작성일
    19.02.15 13:17
    No. 23

    그리고 한명회 홍윤성 이 두 놈은 꼭 참수하라고 문종께 전해주십사...

    찬성: 3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7
    No. 24

    아직 등장하려면 한참이나 남아 어찌 될지 모르겠습니다. 물론 문종의 눈에 띄면 무사할지 장담은 안되겠죠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7 墮落天使
    작성일
    19.02.15 15:04
    No. 25

    수양이놈과 그 밑의 양아치 패거리들이 망하는 꼴을 볼수만 있다면...열심히 쫓아가겠습니다

    찬성: 7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1
    No. 26

    패거리들의 접점인 수양대군이 먼저 나가리되서 정치와 엮일일 없으니 역사가 달라지게 될겁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23 북극곰돌이
    작성일
    19.02.15 21:00
    No. 27

    한명회는 그렇다 쳐도 홍윤성이 참수로 되나요. 최소 거열이고 백각형을 해도 모자라죠. 고명대신 매형한테 같이 배신하자고 꼬드기던 정인지랑 배신의 상징 숙주나물도 좀 당해봤음 하는데 능력은 있으니 조말생처럼 평생 노동교화형이 좋겠군요. 김종직과 조광조는 나오지도 못하게 해야할거고요.

    찬성: 5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38
    No. 28

    둘다 등장시기가 한참 뒤라서 어찌 할지 안정해줬습니다.
    나머지 배신자들은 출세길 코스에서 벗어난건 이미 문종입장에선 거의 확정에 가까워졌죠.
    신숙주는 조선시대 최초의 인간 번역기가 될지도... 모릅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1 xowhrhd
    작성일
    19.02.15 22:16
    No. 29

    1.문종이 역적 정도전이라고 생각하는 장면이 있는데요 역적이 아니라 죄인 정도전 간신 정도전이라고 생각해야 하지 않을까요? 태종은 정도전의 죄목을 반역죄가 아니라 종친들을 죽이려 했다는 걸 죄목으로 삼았습니다 만약 정도전이 역적이면 정도전의 후손들은 벼슬을 못하는데 정도전의 후손들은 잘만 벼슬 살이 했습니다

    정도전의 증손자인 정문형은 세조 시기엔 우의정, 성종 시기엔 영의정까지 해먹었고 증조할아버지 정도전이 찬정한 책을 성종과 세자(연산군)에게 바치기 까지 했습니다. 정도전이 역적이면 저런 행동 못합니다

    2.권전이 훙(薨)이라고 하는 장면이 있는데요 저 당시에는 세자의 죽음도 일반 고관 대신 처럼 졸(卒)이라고 했습니다 세자의 죽음이 훙으로 격상된건 영조 때입니다 그 이전의 기록을 보면 의경세자 순회세자 소현세자의 죽음이 훙이 아니라 졸이라고 나옵니다

    찬성: 5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32
    No. 30

    이향이 정도전을 역적이라고 생각한건 태어나기도 전에 일어난 사건이고 왕실입장에 편중된 교육을 받고 자라 당시 자세한 사정을 잘몰라서 그랬던겁니다.

    이향은 그저 자비로우신 태종께서 연좌되었던 그의 후손들을 복권해준것으로만 알고 있습니다.

    이향이 그에 대해 모르던 사실이 많아 정도전에 대해 다시 생각 했다는 대목이 이미 있습니다 작중 인물을 조선시대 사람으로 설정했기에 사고방식이나 알고 있는게 지금의 상식과는 조금 다르게 설정해 종종 저런 장면이 등장할수있고 나중에 차차 공부하면서 달라지게 될겁니다.

    훙이란 표현은 제가 알고 잘못쓴게 맞고 나중에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제 부족한 작품에 이리도 관심을 쏟아주시니 감사드립니다.

    찬성: 7 | 반대: 0

  • 작성자
    Lv.22 1024ccy
    작성일
    19.02.15 23:07
    No. 31

    필력도 좋으시고 배경 년도도 마음에 드네요. 유료화하면 반드시 따라가겠습니다. 오래오래 건필하세요!

    찬성: 4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1 유아리
    작성일
    19.02.16 02:49
    No. 32

    부족하고 맘에 잘안드는 제글을 이리도 칭찬해주시다니 정말 감사합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32 아세틸
    작성일
    19.02.16 22:39
    No. 33

    잘 보고 갑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20 mindl15
    작성일
    19.02.19 13:53
    No. 34

    문종 어투가 너무 가볍네요 화차로 쏘아죽이고싶다 대목은 좀 유치했음

    찬성: 1 | 반대: 4

  • 작성자
    Lv.54 까만하늘별
    작성일
    19.02.20 20:12
    No. 35

    '고약해'라는 신하도 있음.
    4가지 없는데도 세종께서 데리고 계셨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6 Espera
    작성일
    19.02.21 19:57
    No. 36

    정독했습니다. 긴 글이지만 빠르게 가장 필요한 미래 정보를 잘 표현해주신 것 같아요 ㅎ 미래 세계의 일과 기술, 가치를 배우고 놀라는 장면이 앞으로도 나오면 좋을 것 같습니다. 퇴근 시간에 즐겁게 보고 갑니다 :)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70 과객임당
    작성일
    19.02.21 20:48
    No. 37

    대체역사소설을 보는 사람들은 (위에 있는 역사는) 대부분은 알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그걸 어떻게 꾸미느냐죠

    작가님께서 (독자가 아는 내용이지만) 재미있게 묘사와 표현을 하셔서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그래서 29페이지이긴 하지만 순식간에 읽었네요 ㅎㅎ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33 열성우성xy
    작성일
    19.02.22 01:13
    No. 38

    그러고보니 수양 이후에 왕은 거의 야 후손이네!! 죽어라 ㅅㅂㄹ!!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58 머청말린
    작성일
    19.02.22 18:34
    No. 39

    이기론이 저때 있었나?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0
    작성일
    19.02.24 07:49
    No. 40

    세계사도 봤으면 좋겠습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73 ggvdkbxv
    작성일
    19.02.24 08:23
    No. 41

    일단 백과사전으로 조선의 역사를 보면 사대부부터 쓱싹하고 싶어질텐데 ㅋㅋ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28 있기없기
    작성일
    19.02.28 02:46
    No. 42

    이번화보고 손절할려다가 후기보고 다시읽음 ㄷ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64 猫山
    작성일
    19.03.01 09:36
    No. 43

    아니 과학이 그렇게 발달했다면서 보이스 입력이 안되다니!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4 kingcrew
    작성일
    19.03.06 14:43
    No. 44

    영원히 까이는 세조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79 천재의성좌
    작성일
    19.03.09 01:20
    No. 45

    천천히 읽고 자려 했지만...
    ? 늘어났! 나, 언제 자...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99 richdad
    작성일
    19.03.11 14:20
    No. 46

    잘봤습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7 심월군
    작성일
    19.03.16 05:06
    No. 47

    황희는 정말 미화된 거더군요 올바른 가치와 역사관이 필요합니다
    청백리라니... ㅡ ㅡ 정말 한심합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39 모솔
    작성일
    19.03.18 18:12
    No. 48

    세조가 한 삽질이 어마무시 했다고 하지요. 전반적인 망트리타기 시작한거지요.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95 도수부
    작성일
    19.03.20 20:37
    No. 49

    건필입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0 청광류
    작성일
    19.03.24 18:13
    No. 50

    신기전도 문종이 만들다시피.
    당시 명나라 사신 앞에서 시연 시 엄청난 위협을 느꼈다는 이야기가.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양마루
    작성일
    19.03.27 20:26
    No. 51
  • 작성자
    Lv.43 바카리네
    작성일
    19.03.28 13:21
    No. 52

    화약이 미래다 ㅋㅋㅋㅋㅋㅋ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97 대구호랑이
    작성일
    19.04.03 22:41
    No. 53

    잘보고 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99 OLDBOY
    작성일
    19.04.14 07:44
    No. 54

    조선의 대략적인 역사가 저렇긴 한데 근본적인 이유는 세금을 내는 양인의 수가 줄고 양반의 비율이 반을 넘어가서 그렇죠. 못살겠다고 민란이 계속 일어나니 나라는 계속 약해지고 그러다가 왜구들에게 먹힌거죠. 잘 보고 있습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8 비내
    작성일
    19.04.16 00:12
    No. 55

    동생이라고 봐주는 거 없어서 좋다 물론 나도 내 동생이 저러면 용서 못할 것 같지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58 [안파견]
    작성일
    19.04.23 23:51
    No. 56

    명나라를 공자를 성인으로 떠받들고 있는 조선의 세자가 후대를 욕할만한가?
    똥묻은 놈이 재 묻은 놈을 나무라고 있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 Navyteam
    작성일
    19.04.25 17:19
    No. 57

    사대부들이 신체발부 수지부모오오오오 하면서 난리칠 것 같은데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5 타이란트
    작성일
    19.05.13 21:45
    No. 58
  • 작성자
    Lv.15 죠릿퐁
    작성일
    19.05.16 02:00
    No. 59

    뭔가 진짜.. 고려 극혐하고 성리학에 미련남기는거보니 조선세자스럽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99 디텍티브
    작성일
    19.06.13 05:02
    No. 60

    밀 덕 조 아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9 Berthold
    작성일
    19.06.27 02:14
    No. 61

    조말생은 진짜 ㅋㅋㅋ 이놈은 이 액수 이상 뇌물 처먹으면 사형이라고 대명률에 규정된 액수의 열 배를 처먹은 놈이고, 황희는 부정부패, 권력형 비리 사범인데... 세종이 무리해서 쉴드 치고 끝까지 안고 간 거 보면 능력은 출중했던 모양이에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0 새누
    작성일
    19.08.06 13:24
    No. 62
  • 작성자
    Lv.75 오들이햇밥
    작성일
    19.08.18 16:16
    No. 63

    98% 첫째부인의 → 첫째 부인의
    띄어쓰기가 제대로 안 됐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5 류한3
    작성일
    19.10.25 05:49
    No. 64

    황희 이야기는 황금 대사헌이나 박포의 아내 이야기 같은 걸 말하는 걸까요? 그 부분은 사관 이호문이 원한으로 황희에 대한 안 좋은 이야기를 억지로 끼워넣었다는 식의 견해도 실록에 같이 수록 되어있다보니 조금 논란의 여지는 있을거 같네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내가 바로 세종대왕의 아들이다. 연재란
제목날짜 구매 추천 글자수
공지 이벤트 당첨자 공지입니다. +9 19.06.17 755 0 -
공지 다음주 부터 아침 7시30분에 연재합니다. +1 19.05.24 536 0 -
공지 연재주기 변경과 소설의 방향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7 19.03.26 3,565 0 -
공지 후원해주신 분들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3.17 2,762 0 -
공지 연재주기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13 19.02.16 82,256 0 -
223 100 G 223화 고초 NEW +18 12시간 전 774 79 19쪽
222 100 G 222화 제물 +13 19.12.05 920 79 16쪽
221 100 G 221화 남이 +15 19.12.04 1,000 72 14쪽
220 100 G 220화 비육지탄 +22 19.12.03 1,066 77 16쪽
219 100 G 219화 선별전 +34 19.12.02 1,093 95 24쪽
218 100 G 218화 동방견문기 +33 19.11.29 1,170 69 18쪽
217 100 G 217화 무역 +9 19.11.28 1,156 90 13쪽
216 100 G 216화 백경 +19 19.11.27 1,150 88 19쪽
215 100 G 215화 자연 대 인간 +17 19.11.26 1,167 85 17쪽
214 100 G 214화 관료 +18 19.11.25 1,206 88 14쪽
213 100 G 213화 삼일천하 +17 19.11.22 1,245 95 16쪽
212 100 G 212화 기묘정변 +26 19.11.21 1,270 99 19쪽
211 100 G 211화 아이누 +18 19.11.20 1,234 80 20쪽
210 100 G 210화 동진 +17 19.11.19 1,292 92 19쪽
209 100 G 209화 시간 (수정) +14 19.11.18 1,320 104 17쪽
208 100 G 208화 대한(大汗) +11 19.11.15 1,389 106 12쪽
207 100 G 207화 쿠릴타이 +17 19.11.14 1,375 105 17쪽
206 100 G 206화 별시 +31 19.11.13 1,387 113 15쪽
205 100 G 205화 향신료의 도시 +26 19.11.12 1,407 112 17쪽
204 100 G 204화 흐름 +19 19.11.11 1,391 113 14쪽
203 100 G 203화 군주의 연회 +12 19.11.08 1,452 119 17쪽
202 100 G 202화 회동 +17 19.11.07 1,429 112 15쪽
201 100 G 201화 세자의 하루 +15 19.11.06 1,483 107 15쪽
200 100 G 200화 고지전 +17 19.11.05 1,392 109 22쪽
199 100 G 199화 보르카투 +11 19.11.04 1,387 89 15쪽
198 100 G 198화 전환점 +8 19.11.01 1,416 104 13쪽
197 100 G 197화 검은 기사 +15 19.10.31 1,400 105 14쪽
196 100 G 196화 검은 죽음 +10 19.10.30 1,423 94 15쪽
195 100 G 195화 공성 +13 19.10.29 1,413 97 15쪽
194 100 G 194화 사냥 +20 19.10.28 1,437 114 18쪽
193 100 G 193화 신앙의 수호자 +28 19.10.25 1,505 106 17쪽
192 100 G 192화 전격 +16 19.10.24 1,475 107 14쪽
191 100 G 191화 진군 +15 19.10.23 1,478 102 13쪽
190 100 G 190화 섭정 +23 19.10.22 1,528 107 13쪽
189 100 G 189화 척후 +10 19.10.21 1,537 100 18쪽
188 100 G 188화 백성 +16 19.10.18 1,582 104 16쪽
187 100 G 187화 도계 +15 19.10.17 1,576 108 17쪽
186 100 G 186화 궤장 +13 19.10.16 1,597 107 15쪽
185 100 G 185화 은퇴 +17 19.10.15 1,601 114 15쪽
184 100 G 184화 황희 +19 19.10.14 1,593 123 14쪽
183 100 G 183화 삼지촌 +24 19.10.11 1,587 109 17쪽
182 100 G 182화 여민락 +8 19.10.10 1,612 105 16쪽
181 100 G 181화 도박 +13 19.10.09 1,633 101 15쪽
180 100 G 180화 금광 +24 19.10.08 1,667 111 14쪽
179 100 G 179화 단죄 +8 19.10.07 1,662 105 15쪽
178 100 G 178화 남경 +11 19.10.04 1,692 100 15쪽
177 100 G 177화 천주해전 +13 19.10.03 1,711 100 17쪽
176 100 G 176화 운성군 +11 19.10.02 1,722 102 18쪽
175 100 G 175화 전열함 +16 19.10.01 1,790 110 17쪽
174 100 G 174화 등주 +21 19.09.30 1,733 126 19쪽
173 100 G 173화 대간 +19 19.09.27 1,731 111 13쪽
172 100 G 172화 인삼 +11 19.09.26 1,749 111 15쪽
171 100 G 171화 유행 +11 19.09.25 1,778 110 14쪽
170 100 G 170화 북명 +13 19.09.24 1,780 120 15쪽
169 100 G 169화 백정 +19 19.09.23 1,780 115 20쪽
168 100 G 168화 유통 +18 19.09.20 1,796 104 15쪽
167 100 G 167화 초석 +22 19.09.19 1,827 109 15쪽
166 100 G 166화 사관학교 +20 19.09.16 1,846 116 13쪽
165 100 G 165화 종친 +13 19.09.13 1,878 124 17쪽
164 100 G 164화 사대부 +13 19.09.12 1,850 125 13쪽
163 100 G 163화 강무 +11 19.09.11 1,847 112 16쪽
162 100 G 162화 갠지스 +25 19.09.10 1,839 123 13쪽
161 100 G 161화 벵골 +16 19.09.09 1,852 123 15쪽
160 100 G 160화 자유 +23 19.09.06 1,912 129 18쪽
159 100 G 159화 서쪽으로 +8 19.09.05 1,911 112 15쪽
158 100 G 158화 선 +10 19.09.04 1,912 118 14쪽
157 100 G 157화 전함 +21 19.09.03 1,973 140 15쪽
156 100 G 156화 신앙 +20 19.09.01 1,960 106 15쪽
155 100 G 155화 베네치아 +18 19.08.30 2,004 115 14쪽
154 100 G 154화 악인전 +17 19.08.29 1,965 125 15쪽
153 100 G 153화 토호 +8 19.08.28 1,964 138 14쪽
152 100 G 152화 고립 +26 19.08.27 1,991 130 14쪽
151 100 G 151화 문학 +34 19.08.26 2,025 136 13쪽
150 100 G 150화 심양 +20 19.08.23 2,050 127 15쪽
149 100 G 149화 멍에 +10 19.08.22 2,037 141 13쪽
148 100 G 148화 타타르 +13 19.08.21 2,058 124 13쪽
147 100 G 147화 초당 +20 19.08.20 2,085 132 12쪽
146 100 G 146화 어검 +19 19.08.19 2,087 143 15쪽
145 100 G 145화 남방 항로 +8 19.08.16 2,118 121 16쪽
144 100 G 144화 대만 +16 19.08.15 2,158 127 18쪽
143 100 G 143화 막부(8:45 내용 수정) +14 19.08.14 2,163 143 14쪽
142 100 G 142화 굴복 +13 19.08.13 2,180 137 13쪽
141 100 G 141화 시마즈 (전황지도 추가) +8 19.08.12 2,149 133 19쪽
140 100 G 140화 이와미 +7 19.08.09 2,173 142 13쪽
139 100 G 139화 확전 +11 19.08.08 2,178 144 15쪽
138 100 G 138화 관문해전 +12 19.08.07 2,223 128 15쪽
137 100 G 137화 북군의 위기 +12 19.08.06 2,257 117 14쪽
136 100 G 136화 구주전쟁 +12 19.08.05 2,359 135 13쪽
135 100 G 135화 향신료 +28 19.08.02 2,407 151 14쪽
134 100 G 134화 내부정리 +13 19.08.01 2,404 142 13쪽
133 100 G 133화 하르친 +14 19.07.31 2,384 140 16쪽
132 100 G 132화 천하 +21 19.07.30 2,438 138 13쪽
131 100 G 131화 화차 +18 19.07.29 2,446 145 13쪽
130 100 G 130화 내전 +12 19.07.26 2,522 136 15쪽
129 100 G 129화 수료식 +12 19.07.25 2,508 145 13쪽
128 100 G 128화 종계사화 +18 19.07.24 2,546 159 15쪽
127 100 G 127화 서얼금고 +20 19.07.23 2,564 152 12쪽
126 100 G 126화 기사정난(己巳靖難) +19 19.07.22 2,622 176 16쪽
125 100 G 125화 패륜 +24 19.07.19 2,603 178 14쪽
124 100 G 124화 장강문호 +11 19.07.18 2,566 163 13쪽
123 100 G 123화 단발 +15 19.07.17 2,616 155 14쪽
122 100 G 122화 무역 +19 19.07.16 2,645 161 17쪽
121 100 G 121화 상하관계 +15 19.07.15 2,667 165 13쪽
120 100 G 120화 서역 +34 19.07.12 2,711 141 13쪽
119 100 G 119화 오명마 +15 19.07.11 2,712 155 14쪽
118 100 G 118화 커피 +29 19.07.10 2,749 167 16쪽
117 100 G 117화 사방지 +16 19.07.09 2,744 170 14쪽
116 100 G 116화 신세계 +30 19.07.08 2,815 173 16쪽
115 100 G 115화 가별초 +34 19.07.05 2,774 181 20쪽
114 100 G 114화 등무칠의 난 +15 19.07.04 2,793 174 13쪽
113 100 G 113화 동유기(東遊記) +24 19.07.03 2,852 180 13쪽
112 100 G 112화 재회 +29 19.07.02 2,880 167 15쪽
111 100 G 111화 금의환향 +25 19.07.01 2,930 158 13쪽
110 100 G 110화 광무 +54 19.06.28 2,911 188 13쪽
109 100 G 109화 협상 +24 19.06.27 2,864 172 15쪽
108 100 G 108화 분열 +16 19.06.26 2,884 167 16쪽
107 100 G 107화 대계 +24 19.06.25 2,906 206 16쪽
106 100 G 106화 개선식 +32 19.06.24 2,971 197 14쪽
105 100 G 105화 종막 +23 19.06.21 2,970 185 13쪽
104 100 G 104화 붕괴 +18 19.06.20 2,909 165 14쪽
103 100 G 103화 전초전 +18 19.06.19 2,916 171 15쪽
102 100 G 102화 불꽃놀이 +24 19.06.18 2,950 161 14쪽
101 100 G 101화 함락 +23 19.06.17 2,990 156 21쪽
100 100 G 100화 혈투 +123 19.06.14 2,976 207 17쪽
99 100 G 99화 태상황 (100화 기념 이벤트) +222 19.06.13 3,073 197 12쪽
98 100 G 98화 토목의 변 +21 19.06.12 2,960 146 17쪽
97 100 G 97화 굶주림 +13 19.06.11 2,947 151 11쪽
96 100 G 96화 위화도 +11 19.06.11 2,938 150 15쪽
95 100 G 95화 친정 +15 19.06.10 3,018 170 15쪽
94 100 G 94화 비리 +11 19.06.10 2,940 162 11쪽
93 100 G 93화 사신 +17 19.06.07 3,016 167 13쪽
92 100 G 92화 경태(景泰) +15 19.06.06 3,030 183 12쪽
91 100 G 91화 와신상담 +14 19.06.05 3,051 177 13쪽
90 100 G 90화 내선 +25 19.06.04 3,046 180 15쪽
89 100 G 89화 이천 +25 19.06.03 3,042 208 13쪽
88 100 G 88화 축제 +21 19.05.31 3,068 178 17쪽
87 100 G 87화 축제 전야 +21 19.05.30 3,063 190 11쪽
86 100 G 86화 한류 +12 19.05.29 3,126 195 12쪽
85 100 G 85화 조공 +13 19.05.28 3,082 153 14쪽
84 100 G 84화 압구 +21 19.05.27 3,064 198 12쪽
83 100 G 83화 이질 +16 19.05.24 3,072 191 13쪽
82 100 G 82화 현주 +20 19.05.23 3,102 180 12쪽
81 100 G 81화 미봉성 전투 +15 19.05.22 3,098 188 12쪽
80 100 G 80화 서전 +10 19.05.21 3,151 195 12쪽
79 100 G 79화 구주 +13 19.05.20 3,229 191 12쪽
78 100 G 78화 비전 +15 19.05.17 3,331 227 13쪽
77 100 G 77화 교육 +27 19.05.16 3,364 214 18쪽
76 100 G 76화 호구 +19 19.05.15 3,384 222 16쪽
75 100 G 75화 주사위 +18 19.05.14 3,386 212 12쪽
74 100 G 74화 예산 +5 19.05.13 3,484 206 16쪽
73 100 G 73화 문화충격 +42 19.05.10 3,650 250 15쪽
72 100 G 72화 영흥 +14 19.05.09 3,526 198 16쪽
71 100 G 71화 염전 +24 19.05.08 3,591 218 15쪽
70 100 G 70화 현장실습 +23 19.05.07 3,593 215 12쪽
69 100 G 69화 목욕 +17 19.05.06 3,684 201 12쪽
68 100 G 68화 계해약조 +29 19.05.03 3,702 235 20쪽
67 100 G 67화 대마도주 +17 19.05.02 3,692 217 17쪽
66 100 G 66화 포계 +19 19.05.01 3,758 207 19쪽
65 100 G 65화 온천 +20 19.04.30 3,827 220 13쪽
64 100 G 64화 개선 +19 19.04.29 3,898 237 14쪽
63 100 G 63화 자염 +25 19.04.26 4,015 246 13쪽
62 100 G 62화 구황 +39 19.04.25 4,095 262 15쪽
61 100 G 61화 용상 +23 19.04.24 4,169 264 19쪽
60 100 G 60화 추격자 +15 19.04.23 3,871 228 15쪽
59 100 G 59화 건주위 토벌전 +25 19.04.22 3,965 259 16쪽
58 100 G 58화 괴력난신 +20 19.04.19 4,064 262 14쪽
57 100 G 57화 우두 +28 19.04.18 4,104 283 16쪽
56 100 G 56화 왕화 +11 19.04.18 4,175 235 16쪽
55 100 G 55화 입조 +24 19.04.17 4,371 309 15쪽
54 100 G 54화 내리 물림 - 여기부터 유료 연재 시작입니다. +23 19.04.17 4,369 263 17쪽
53 100 G 53화 병조 - 여기까지가 무료 연재 마지막입니다. +34 19.04.16 1,975 474 13쪽
52 100 G 52화 왕진 +28 19.04.15 1,680 476 15쪽
51 100 G 51화 일상 +29 19.04.12 1,597 514 13쪽
50 100 G 50화 태동 +46 19.04.11 1,397 532 14쪽
49 100 G 49화 정음 +27 19.04.10 1,386 539 13쪽
48 100 G 48화 착호갑사 +44 19.04.09 1,384 582 16쪽
47 100 G 47화 차 +52 19.04.08 1,394 593 16쪽
46 100 G 46화 조선식 협상법 +79 19.04.05 1,405 622 16쪽
45 100 G 45화 뿌리깊은 나무 +41 19.04.04 1,373 575 23쪽
44 100 G 44화 신숙주 +39 19.04.03 1,353 612 13쪽
43 100 G 43화 위장 +45 19.04.02 1,362 598 14쪽
42 100 G 42화 부전자전 +42 19.04.01 1,404 613 13쪽
41 100 G 41화 수요시식회 +45 19.03.29 1,429 617 15쪽
40 100 G 40화 평범한 조정의 하루 +29 19.03.28 1,378 595 13쪽
39 100 G 39화 숨바꼭질 +27 19.03.27 1,407 636 13쪽
38 100 G 38화 대리청정 +28 19.03.26 1,427 623 13쪽
37 100 G 37화 예외는 없다. +74 19.03.25 1,414 689 17쪽
36 100 G 36화 원손 +44 19.03.24 1,447 655 13쪽
35 100 G 35화 동상이몽 +33 19.03.23 1,400 563 16쪽
34 100 G 34화 아는 만큼 보인다. +56 19.03.22 1,419 606 15쪽
33 100 G 33화 긴 하루의 끝 +58 19.03.21 1,419 639 14쪽
32 100 G 32화 긴 하루의 시작 +35 19.03.20 1,522 598 13쪽
31 100 G 31화 하극상 +46 19.03.19 1,544 617 13쪽
30 100 G 30화 총통위 +36 19.03.18 1,577 626 14쪽
29 100 G 29화 펄프 픽션 +35 19.03.17 1,587 592 14쪽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유아리'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