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
50화
표지

선독점 타임1937

유료웹소설 > 연재 > 대체역사, 전쟁·밀리터리

새글 유료

연재 주기
풍아저씨
작품등록일 :
2019.06.10 11:00
최근연재일 :
2019.08.26 11:00
연재수 :
168 회
조회수 :
2,075,965
추천수 :
67,107
글자수 :
934,327

일괄 구매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구매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구매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일괄 대여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대여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대여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결과

구매 예정 금액

0G
( 0원 )

0
보유 골드

0G

구매 후 잔액

0G

*보유 골드가 부족합니다.

  • 꼭 확인해 주세요.
    • - 구매하신 작품은 유료약관 제16조 [사용기간 등]에 의거하여 서비스가 중단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를 구매/대여 후 열람한 시점부터 취소가 불가능하며, 열람하지 않은 콘텐츠는 구매/
        대여일로부터 7일 이내 취소 신청이 가능합니다.
    • - 단, 대여의 경우 대여기간이 만료되면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이벤트 행사가 진행중인 콘텐츠를 구매/대여한 경우 각 이벤트 조건에 따라 취소가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 제공자의 의사에 따라 판매가가 변경될 수 있으며, 콘텐츠의 가격변경을 이유로 한
        구매취소는 불가능합니다.
  • 구매 취소 안내
    • - 일회성 콘텐츠이므로 구매/대여 후 열람하신 시점부터 구매/대여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단, 사용하지 않은 구매/대여 편은 구매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시 취소가 가능합니다.
    • - 일괄 혹은 묶음 구매/대여를 한 경우, 한 편이라도 열람 시 나머지 편 또한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대여 안내
    • - 대여 기간 : 대여 시부터

내용

닫기

타임1937

040. 최후 통첩의 장

  • 글자체
  • 글자크기
  • 줄간격
  • 글자색
    배경색
  • 테마
    설정초기화
작성
19.05.19 11:05
조회
20,596
추천
669
글자
13쪽


815광복의 영웅을 그리며


작가의말

단합해라! 임정!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69

  • 작성자
    Lv.88 흙퍼먹
    작성일
    19.05.19 11:09
    No. 1

    당파가 갈라진것은 그만큼 밀정이 많고 독립 자금줄도 서로 따로 따로 여서 갈라지고 심화 된것이 아닐까요

    찬성: 16 | 반대: 1

  • 작성자
    Lv.38 ujangr
    작성일
    19.05.19 11:09
    No. 2

    아무래도 반란이 일어날 각인데

    찬성: 2 | 반대: 2

  • 작성자
    Lv.17 ManCity
    작성일
    19.05.19 11:14
    No. 3

    현상금이 제일높았던건 김원봉일텐데요.. 그리고 김구도 과가많은인물인데 여기서 너무 미화되는방향으로가는거아닌가요. 차라리 여운형이나 김규식이 대표하는게 더좋다고보는데 말이죠 실제 미군정당시에도 지지율1위는 여운형이였고요.

    찬성: 24 | 반대: 9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15:49
    No. 4

    감사합니다.
    자료조사중에 1937~년경 조선중앙신문(중앙일보 아님)의 사장이었음. 그래서 조선 외부로 나가기 힘든 사람이 여운형이었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5 사신조아라
    작성일
    19.05.19 11:21
    No. 5

    그래서 친일파내버려두라고?

    찬성: 11 | 반대: 0

  • 작성자
    Lv.45 추운검
    작성일
    19.05.19 11:28
    No. 6

    용꼬리보단 뱀대가리 하겠다는 사람이 많았다는 소리겠고, 이념적 차이도 있겠죠.

    찬성: 13 | 반대: 0

  • 작성자
    Lv.56 플룻과하프
    작성일
    19.05.19 11:32
    No. 7

    돈가지고 있는넘이 장땡임..본문에도 나와있던 고려공산당자금사건에서 왜 김구가 김립을 죽였을까요 반공주의자 김구는 그돈이 임정의 공동명의가 아닌 고려공산당 자금으로 들어오게 된다면 임정자체가 좌파공산주의정부화 한다고 봤고 그게 사실이였죠 그러니까 그렇게 어거지라도 하지 않을수없었던것 소련도 그런식으로 임정을 만들려고 임정명의로 보낸게 아닌 고려공산당 명의로 본거죠
    그걸 실망했다느니 할필요까지는 우호적인 적화세력을 만들기위해서 독립자금을 임정명의가 아닌 고려공산당명의로 보내서 분란을 일부러 일으킨 소련 그것을 보고 강경책으로 암살 시킨 김구 별거 아닌것으로 본것도 있지만 좀 순진한 안창호 3개 분파였죠 그당시 임정의 거대 계보가 김구주석계 고려공산당계 미주 안창호계 결국 암살시키고 고려공산당계를 축출한게 김구
    이유는 결국돈줄가지고 있음 죄다 글로 가게 되고 임정이 민족주의가 아닌 공산당의 꼭두각시화 된다 어쩔수없는 상황이죠 김구입장에서는...돈을 안받으면 안받았지....

    찬성: 17 | 반대: 5

  • 작성자
    Lv.36 블루볼
    작성일
    19.05.19 11:34
    No. 8

    임정을 단합?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2 n5946_xa..
    작성일
    19.05.19 11:39
    No. 9

    장르는 대체역사인데 인물은 너무 결과를 보는듯한, 이 나라는 어떤놈에게 쓸려나가던 한번 역적이면 그대로 끝나는, 실례로 제물포 사건때 운효호에서 상륙한 일본군에 맞서서 싸웠다는 이유로 역적죄를 뒤집어쓰고 죽으신분 몇차례 사관생도들을 중심으로 신원회복 요구가 있었읍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신원회복이 않됀, 그렇지만 역모죄를 뒤집어쒸어 처형을 주도하신(김옥균)분은 민족적 지도자로 추앙받는 요상한 나라

    찬성: 17 | 반대: 4

  • 작성자
    Lv.38 ujangr
    작성일
    19.05.19 11:39
    No. 10

    이승만은 지금 뭐하고 있나요?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56 jsmonste..
    작성일
    19.05.19 11:42
    No. 11

    임정을 선택한 이유는 아마도 최초 공화정 정부를 만듦. 그리고 그걸 어떻게든 지킨 김구를 높이사 지원하는 거 같습니다. 또한 새로운 단체를 만드는 거 보다 있는 곳에 돈을 투자하는 것이 더욱 싸고 효율성이 높은 거죠. 그리고 이때 만주는 이미 망해서... 만주쪽 군부쪽은 다 흩어진 상황이라 임정이 가장 최선책입니다.

    찬성: 1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15:50
    No. 12

    당시 말씀하신대로 그대로더라고요. 작가의 마음을 대신해서 쓰신글 감사합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2 구스타프
    작성일
    19.05.19 11:52
    No. 13

    여운형이나 김규식 모두다 훌륭한 분들이지만 미군정하의 남한에서 사회주의 계열의 정당으로 활동하고 통합을 말하는게 정치적으로 좋은 선택은 아니었죠.

    이데올로기는 너무 중요해서 어떤 사상에 좀더 중심을 잡고 있는지는 굉장히 중요하죠.민족주의자인 김구가 가장 타당하다고 생각합니다.결론적으로 여운형과 김구 전부 이승만이 암살하게 되고 김원봉은 김두한의 테러에 진저리 치고 북한으로 가고.......

    현재 한국에서도 빨갱이거리고 주사파거리는데 저시대에 이념의 대한 정리가 안되면 아주 피곤해질거라고 생각합니다.

    참고로 주사파 북한 주체사상을 신봉하는 운동권계파를 만든 김영환은 민혁당을 해산하며 뉴라이트역사관을 만들며 보수주의자로 변신했죠. 고로 현재 주사파의 대부인 김영환 계열은 보수 주사파로 변신했는데 아직도 한국에선 주사파가 빨갱이로 불리우는 코메디.

    저시대에 이데올로기 노선을 정리하지 못하면 답이 없다고 봅니다. 호치민만해도 민족주의자인데 당시 사회주의가 독립에 우호적이라 공산당으로 활동했지만 베트남 독립선언날에 그가 읽은 전문에 미국 독립선언문을 낭독하죠.미군 cia는 호치민이 미국에 우호적이며 호치민을 중심으로 베트남을 독립해야한다고 보고했지만.............

    정치라는게 국내,국외에 따라서 언제나 변질되죠.

    잘 보고 갑니다.

    찬성: 14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15:51
    No. 14

    마지막에 말하신..국내-국외에 따라 변질...마음에 와닿는것 같습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9 헬헤븐
    작성일
    19.05.19 11:55
    No. 15

    그냥 종특임

    찬성: 2 | 반대: 4

  • 작성자
    Lv.99 물물방울
    작성일
    19.05.19 11:57
    No. 16

    산하로 거두고 분파는 내쳐야지요. 김구는 과도 책임자로 한 다음에 은퇴시켜야 하지요. 고령이니~. 재미있게 읽었어요. 건필하시어요.

    찬성: 7 | 반대: 2

  • 작성자
    Lv.62 n5946_xa..
    작성일
    19.05.19 12:01
    No. 17

    솔직히 휘하에 무장단체가 하나없는 김구계에 자금이 들어가면 죄다 기생집으로 갈건 뻔하지 않나요?

    찬성: 3 | 반대: 12

  • 작성자
    Lv.79 말없는장미
    작성일
    19.05.19 12:33
    No. 18

    잘보고갑니다
    건필하세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2 브링거스
    작성일
    19.05.19 12:38
    No. 19

    조선놈들 수준 진짜 답이 안나오는 수준임

    찬성: 5 | 반대: 7

  • 작성자
    Lv.85 keraS.I...
    작성일
    19.05.19 12:57
    No. 20

    이승만 지금생각하니 일본 스파이였던거 같음...

    찬성: 11 | 반대: 2

  • 작성자
    Lv.65 혼돈군주
    작성일
    19.05.19 13:05
    No. 21

    잉?

    마지막에 웬 쪽발이가?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3 산방학
    작성일
    19.05.19 13:08
    No. 22

    싹다 모아서 꽝 배운게 조선500년 당파싸움에 자리욕심

    찬성: 6 | 반대: 1

  • 작성자
    Lv.79 노인월하
    작성일
    19.05.19 14:11
    No. 23

    소련이 당시에 그 많은 금을 조선 빨갱이들에게 지원했다고? 소련을 세운 레닌도 스탈린도 당시 개털이엤는데..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15:52
    No. 24

    실제 있었던 사실에 근거해서 도입했습니다. 저도 믿지 않았지만, 사학과 세계사 다니는 분께 자문을 얻어서 넣었습니다.

    실제 200~40만 루블이라는 차가 존재하지만, 최소 40만 루블의 황금을 지급햇다고 나옵니다. 레닌이.....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4 cyvk0408
    작성일
    19.05.19 14:58
    No. 25

    잘보고가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5 DarkMoon..
    작성일
    19.05.19 15:04
    No. 26

    ??? : 가진재산 다 처분해서 지원했더니 임시정부라고 있는데서 뻘짓하고 있었던거였어?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62 백발마인
    작성일
    19.05.19 15:47
    No. 27

    재미있게 잘 보고 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2 흐르는물살
    작성일
    19.05.19 16:12
    No. 28

    김구하는게 우습네요. 서씨가 지원하는데 오히려 하는거 다 보고하라니 지 직원인줄아네

    찬성: 10 | 반대: 1

  • 작성자
    Lv.29 Gale91
    작성일
    19.05.19 16:53
    No. 29

    잘읽고갑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95 richdad
    작성일
    19.05.19 17:16
    No. 30

    잘봤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4 밥통
    작성일
    19.05.19 19:23
    No. 31

    조직이라는게 돈으로 시작해서 돈으로 끝나지만 저 시대에 인물중에 돈 보다 정신적인 가치를 더 중하게 둔 조직도 생각외로 많을거라 생각됩니다 아무래도 목숨을 건 활동들이니깐요
    우리야 이미 광복을 하고 모든게 민주주의 자본주의 등에 물질적으로 풍요롭고 체제가 어느정도 안정된 세상에서 태어나 적응 했으니 이것이 자연스럽겠지만
    저 시대와 인물들은 그렇지 않을거 같습니다 모든게 혼란 스럽고 자신이 가진 신념이 흔들릴때도 있을거며 때론 그 신념을 위해 목숨을 혹은 내 가족을 희생을 하는것 조차 해야만 할때가 있을겁니다 그런 시대 입니다
    이미 한번 눈을 감고 버린 가족 다시 못 버릴까요? 한번 굶어 봤는데 다시 못 굶을까요?
    고통속에 다시 돌아 가기는 싫지만 저 시대에 독립군들은 편하게 사는것을 선택하지 않고 가시발길을 스스로 선택한 사람들인데 그중에 후회 하는 사람도 많겠지만 아직 신념을 지키고자 하는 사람이 더 많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돈으로 협박 해서 굴복한다면 굉장히 무난하겠지만 개인적으로 조금은 아쉬울것 같습니다

    찬성: 7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20:20
    No. 32

    밥통님의 말대로...당시에 절대적 가치는 가족이 아니라, 댓글에 나열한 것처럼 그런한 시대적 가치관을 가진 분들이 많다고 나왔습니다.
    맞는 말씀입니다.
    다만 그분들 아래에 있는 많은 분들을 각당파나 지도자가 설득하고 잡는다에 돈이라는 요소를 넣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7 고무장사
    작성일
    19.05.19 19:32
    No. 33

    서의장 말고는 나머지 회귀인들은 적극성도 없고 어려운일은 도망가려고만하고 소극적이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93 무명산인
    작성일
    19.05.19 20:49
    No. 34

    식민시대에 일관성없는 개인적인 공부와 주위 관계로인한 사상몰입ㅡ이부분 사회 여건상 공산이론이 힘을받은것은 사실 입니다ㅡ임정의 그들은 독립투사에서 정치인으로 변해 갑니다. 계파정치는 어느시대 어느나라를 막론하고 당연히 있죠. 문제는 임시정부라 그런 계파 또는 지도자의 역량을 시험해볼수 있는 대상 즉,국민이 없다는데 있는거죠. 결국 독립운동 외에는 전부 뜬구름 인데, 왜놈 밀정들과 코민테른 모택동,국민당들이 이들을 분열시킵니다. 그 자체로 사대죠. 국내에서 투쟁이 힘들다고 외국으로 나갔지만 거기라고 별다르겠습니까? 김구가 김립을 암살한건 아주 잘한일이라 보여 집니다. 임정의 주체는 지킬수 있으니 말이죠.
    37년 시점에 서의장이 나타나면서 임정에게 대오각성을 요구하는군요. 이사람들 계파투쟁한지 20년이 넘었습니다. 그것도 남의나라에서. 버릴건 버리고 가야 합니다.
    정치적 이전투구에 빠져버리면 고쳐쓰지도 못합니다. 지금 현실에서도 보이지 않습니까? 막말들 하며.... 그 모든 투쟁이랍시고 행하는 어거지들이 내년 총선 때문이라니. 먹고 살만한 이곳도 이런판에 그때 상해의 임정이라면 어땠을까요? 그야말로 목숨걸고 계파를 만들었을거 같습니다. 서의장의 통합정책이 성공하길 국뽕의 마음으로 기대 합니다.

    찬성: 5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21:11
    No. 35

    좋은 고견입니다. 스포라서 더는 말씀드리기가 그렇고 조언주신 점을 염두로 참고하겠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96 삶의유희
    작성일
    19.05.19 20:53
    No. 36

    충분히 일리 있다고 생각해서 여태까지 읽고 있죠.
    다만 답답한 건 어쩔 수 없네요.
    더 쌓이지 않기를 바랄뿐입니다.

    찬성: 2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21:12
    No. 37

    ^^ 44장과 47장을 기대해주세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8 김작가
    작성일
    19.05.19 21:21
    No. 38

    왠만하면 챕터명에 ...의 장은 빼시는게 어떨지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8 쓰임
    작성일
    19.05.19 21:38
    No. 39

    이와중에도 사리사욕 챙길려고 하는 놈들 하..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75 장현수
    작성일
    19.05.19 22:16
    No. 40

    프랑스에서 파리 꼬뮨이 탄생했단고 해서 프랑스가 완전한 사회주의 국가체제가 된 것이 아닌 것처럼, 한반도에서 공산당이 일개당으로 인정한다고 해서 국가가 탄생하지 말라는 법이 없지요. 원 역사에서는 소비에트와 미국의 의지가 한반도에 강하게 작용게해 북은 김일성, 남은 이승만이 갈라먹기 했지만, 독도함이 도래한 대체역사에서는 서원식이 큰 힘을 갖고 있기에, 김구의 임정에서 공산당의 포용이 가능합니다. 아니 가능해야만 한반도가 공산당을 포함하고 민족을 아우러는 거대한 국가로 탄생할 수 있고, 그 힘을 키워 만주와 연해주도 흡수 할 수 있습니다.
    독자들께서는 너무 반공 민주 자본주의체제만 고집하시면 안됩니다.
    핀란드, 노르웨이, 덴마크, 스위스 등, 북유럽 국가들은 오늘날 세계에서 사회복지가 가장 잘 된 사회민주주의 국가임을 상기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이 소설을 읽어보니 작가께서 대체역사 스토리를 아주 잘 풀어가고 있습니다. 독자님들께서는 가벼운 조언이나 거들며 작가 님께 맡겨 놓으면 이 작품은 훌륭한 대체역사물을 될 것 같네요.^^

    찬성: 4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5.19 22:35
    No. 41

    좋은 조언 감사합니다. 더 공부해서 오역이 없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5 장현수
    작성일
    19.05.19 22:30
    No. 42

    참, 원 역사에서 김구가 반공주의자였다면, 이승만 세력(안두희)에게 암살 당하지 않았습니다. 김구는 자본주의도 공산당도 같이 포용하려고 했습니다. 그래서 미, 소의 신탁통치를 강력하게 반대했고, 평양을 오가며 이데올로기를 떠나서 남북한 단일정부를 세우기 위해 온힘을 다했습니다. 위 댓글 중에 김구를 반공주의자라고 표현했는데, 한마디로 개소리입니다. 김구가 임정 때 시행착오를 저지른 점도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역사적인 훌륭한 인물을 왜곡해서 그 분의 인격을 모독하지는 말기 바랍니다. 천 벌 받습니다.ㅠㅠ

    찬성: 5 | 반대: 1

  • 작성자
    Lv.34 태하(太河)
    작성일
    19.05.20 00:44
    No. 43

    잘보고 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5 세계최강천
    작성일
    19.05.20 00:48
    No. 44

    근데 주인공....노벨의학상 받는거 아님?...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9 血天狂魔
    작성일
    19.05.20 02:44
    No. 45

    공화정 X까고 입헙군주정갑시다!의친왕계 모시면 되는데!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53 snfl73
    작성일
    19.05.20 08:48
    No. 46

    김구선생이야 임정내부에서 권력다툼 극심한걸 격어온분이니까요 지금도 소련에서 돈준다니까 두쪽날걸 우려하는거죠 나보고 대통령 하래노고 모르는게 너무많아! 뭐하자는거여? 라고 승질내는거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55 황화
    작성일
    19.05.20 09:50
    No. 47

    코민테른 조선에다가 돈줬는데. 저짓거리로 학뗀것 맞음. 대중들은 모르지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3 mmh1379
    작성일
    19.05.20 14:39
    No. 48

    하긴 저기에 밀정들이 분탕질하니ㄷㄷ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8 마티즈
    작성일
    19.05.25 20:12
    No. 49

    임정유지한게 신기할지경 ㅋㅋㅋ 거기다 밀정처리까지 어휴..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94 레인Rain
    작성일
    19.05.27 19:50
    No. 50
  • 작성자
    Lv.93 도수부
    작성일
    19.05.30 15:29
    No. 51

    건필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93 대구호랑이
    작성일
    19.05.31 07:11
    No. 52

    잘보고 갑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9 아넬카
    작성일
    19.06.02 11:25
    No. 53

    이승만은 반드시 제거해야 합니다. 사리사욕의 결정체같은 놈이고 히틀러가 유대인에게 한짓을 자국민에게 저지른 살인귀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9 일석일조
    작성일
    19.06.03 21:13
    No. 54

    다음 내용이 궁금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4 아따거시기
    작성일
    19.06.04 16:06
    No. 55

    건필 하세요 잘 보고 갑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8 네오앨리스
    작성일
    19.06.06 06:40
    No. 56

    다 지 권력이랑 사리사욕 채우기에 급급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8 네오앨리스
    작성일
    19.06.06 06:43
    No. 57

    차라리 주도권을 다 가져 오는거 나을듯. 수하로만 부리던가.
    김구도 복명반청을 바라던 사람이라.
    중국에 대한 사대주의에 절어 있던.
    솔까 친일파나 친중파나...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8 네오앨리스
    작성일
    19.06.06 06:45
    No. 58

    그리고 다른 인물들은 넘 소극적이고 뭘 시키면 왜 저리 불만 불평이 많으신지 ㅜㅜ
    서의장 너무 고생임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6 하늘아래구
    작성일
    19.06.06 11:32
    No. 59

    와우 다좋아요 정말로~승만이개자슥만 출연안하면요!!!!! 같은 이씨만으로도 부끄러운에 소설속에 이름나오는거 자체가 짜증만빵입니다요 넘넘넘 재밌게 보는데요 제발 이 머시기랑 박 머시기는 출연 안했으면........부탁합니다 을사오적보다 더 개새끼입니다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99 musado01..
    작성일
    19.06.06 17:20
    No. 60

    잘 보고 갑니다.

    건 필하세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2 동헌제
    작성일
    19.06.08 02:06
    No. 61

    나라가 망해도 단합이 안돼다니.......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7 미스터바람
    작성일
    19.06.08 19:41
    No. 62

    아.. 유료화군요.. 축하드리고... 오타는 100개돌파한듯 보이네요... 수정에 대한건 작가님 마음이지만.... 읽을때 거슬리는건 사실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6.08 21:01
    No. 63

    감사합니다. 좋은 의견^^.
    매니지먼트의 도움을 받아서 수정 중에 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8 leirion2..
    작성일
    19.06.10 13:50
    No. 64

    잘읽고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2 제인수
    작성일
    19.08.07 17:24
    No. 65

    17퍼 놀라운 체크.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8.07 22:15
    No. 66

    땡큐 !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2 제인수
    작성일
    19.08.07 17:28
    No. 67

    96퍼 사령부에 함께 체크.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풍아저씨
    작성일
    19.08.07 22:16
    No. 68

    땡큐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2 제인수
    작성일
    19.08.07 17:28
    No. 69

    잘보고 갑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타임1937 연재란
제목날짜 구매 추천 글자수
공지 대한군 작전지도(19.08.10 추가중) +11 19.07.29 3,069 0 -
공지 [댓글이벤트]2차이벤트당첨자 발표합니다(2019.08.16) +25 19.06.26 1,223 0 -
공지 [이벤트]이벤트(추가2019.07.12) +71 19.06.03 3,138 0 -
공지 후원금 감사합니다. 19.05.21 4,394 0 -
공지 연재시간-오전 11:00분(2019년 6월 10일자 수정) +34 19.04.13 111,621 0 -
168 100 G 166. 흡혈귀의 장 NEW +25 7시간 전 2,234 150 12쪽
167 100 G 165. 펀드의 장 +34 19.08.25 2,989 198 12쪽
166 100 G 164. 은행의 장 +31 19.08.24 3,190 236 13쪽
165 100 G 163. 해(年)의 장 +40 19.08.23 3,390 206 12쪽
164 100 G 162. 겨울전쟁의 장 +48 19.08.22 3,476 259 13쪽
163 100 G 161. 기적의 장 +33 19.08.22 3,460 202 12쪽
162 100 G 160. 자본의 장 +54 19.08.21 3,530 251 12쪽
161 100 G 159. 히틀러의 장 +23 19.08.21 3,415 200 13쪽
160 100 G 158. 베를린의 장 +47 19.08.20 3,576 233 12쪽
159 100 G 157. 아디오스의 장 +38 19.08.20 3,598 212 13쪽
158 100 G 156. 2차 세계대전의 장 +54 19.08.19 3,729 221 13쪽
157 100 G 155. 처칠의 장 +55 19.08.18 3,716 225 12쪽
156 100 G 154. 요청의 장(수정했음) +71 19.08.16 3,801 269 13쪽
155 100 G 153. 발전의 장(이벤트 당첨자) +72 19.08.16 3,857 233 12쪽
154 100 G 152. 대한민국의 장 +63 19.08.15 3,914 291 13쪽
153 100 G 151. 로스차일드의 장 +25 19.08.14 3,834 222 12쪽
152 100 G 150. 개입의 장 +55 19.08.13 3,927 248 13쪽
151 100 G 149. 복심의 장 +42 19.08.12 3,948 257 12쪽
150 100 G 148. 귀환의 장 +34 19.08.11 4,002 268 12쪽
149 100 G 147. 교환의 장 +40 19.08.10 4,009 262 13쪽
148 100 G 146. 전리품의 장 +57 19.08.09 4,043 270 12쪽
147 100 G 145. 승전의 장 +35 19.08.08 4,066 241 13쪽
146 100 G 144. 대한해협의 장[6권완결] +52 19.08.07 3,982 242 14쪽
145 100 G 143. 속임수의 장 +54 19.08.06 3,903 229 15쪽
144 100 G 142. 진군의 장 +22 19.08.06 3,857 194 12쪽
143 100 G 141. 태극기의 장 +80 19.08.05 4,021 245 12쪽
142 100 G 140. 신경 전차전의 장(3)[오이100식 설명사진첨부] +83 19.08.04 3,832 200 13쪽
141 100 G 139. 신경 전차전의 장(2) +42 19.08.03 3,812 206 12쪽
140 100 G 138. 신경 전차전의 장 +46 19.08.02 3,903 210 12쪽
139 100 G 137. 100식 전차의 장 +51 19.08.01 4,028 229 12쪽
138 100 G 136. 신경(新京)의 장 +60 19.07.31 4,096 249 12쪽
137 100 G 135. 쾌속의 장 +69 19.07.30 4,130 248 12쪽
136 100 G 134. 혼전의 장 +27 19.07.30 4,046 200 13쪽
135 100 G 133. 호랑이의 장(2) +50 19.07.29 4,147 258 12쪽
134 100 G 132. 호랑이의 장 +77 19.07.28 4,274 223 13쪽
133 100 G 131. 떡의 장 +50 19.07.27 4,317 275 13쪽
132 100 G 130. 대본영의 장 +65 19.07.26 4,368 285 13쪽
131 100 G 129. 해방의 장(3) +71 19.07.25 4,404 290 13쪽
130 100 G 128. 해방의 장(2) +62 19.07.24 4,381 266 13쪽
129 100 G 127. 해방의 장 +73 19.07.23 4,440 290 12쪽
128 100 G 126. 공중전의 장 +125 19.07.22 4,338 289 12쪽
127 100 G 125. 굉음의 장 +35 19.07.22 4,259 234 13쪽
126 100 G 124. 포석의 장 +50 19.07.22 4,242 252 13쪽
125 100 G 123. 불벼락의 장 +101 19.07.21 4,370 298 12쪽
124 100 G 122. 선언의 장(2) +92 19.07.20 4,389 256 14쪽
123 100 G 121. 선언의 장 +76 19.07.19 4,386 314 13쪽
122 100 G 120. 상륙의 장(2)[5권완결] +99 19.07.18 4,397 302 13쪽
121 100 G 119. 상륙의 장 +97 19.07.17 4,348 288 12쪽
120 100 G 118. 화염의 장 +80 19.07.17 4,275 269 12쪽
119 100 G 117. 유보트의 장(지도 첨부) +71 19.07.16 4,269 240 12쪽
118 100 G 116. 우라의 장 +52 19.07.15 4,206 273 12쪽
117 100 G 115. 할하강의 장 +38 19.07.15 4,141 208 13쪽
116 100 G 114. 전사의 장 +58 19.07.14 4,282 262 14쪽
115 100 G 113. 협박의 장(2) +68 19.07.13 4,275 235 13쪽
114 100 G 112. 협박의 장 +53 19.07.12 4,292 252 14쪽
113 100 G 111. 간지의 장 +86 19.07.11 4,380 228 13쪽
112 FREE 2차 8/15 댓글이벤트 +118 19.07.10 5,331 86 2쪽
111 100 G 110. 신형 전투기의 장 +78 19.07.10 4,409 250 13쪽
110 100 G 109. 휴즈의 장 +63 19.07.10 4,282 246 13쪽
109 100 G 108. 군비의 장 +34 19.07.10 4,311 239 14쪽
108 100 G 107. 의인의 장 +95 19.07.09 4,361 274 13쪽
107 100 G 106. 간계의 장 +77 19.07.08 4,365 257 13쪽
106 100 G 105. 설득의 장 +23 19.07.08 4,382 238 13쪽
105 100 G 104. 지옥의 장 +76 19.07.07 4,501 274 12쪽
104 100 G 103. K-9의 장(2) +61 19.07.06 4,487 277 13쪽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풍아저씨'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