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역대급 재벌

웹소설 > 작가연재 > 현대판타지, 퓨전

새글

연재 주기
바람따라0
작품등록일 :
2017.02.24 03:40
최근연재일 :
2017.05.29 13:16
연재수 :
103 회
조회수 :
2,948,566
추천수 :
64,295
글자수 :
351,693

작성
17.05.19 13:16
조회
11,106
추천
323
글자
8쪽

28장. 자이언트 리자드맨(2)

DUMMY

2.

“시원님! 어떻게 단 한발로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처치할 수 있죠!?”


마샤는 눈앞에서 벌어진 장면을 두 눈으로 똑똑히 보고도 믿을 수가 없었다.


침입자 자이언트 리자드맨 무리가 우니스 마을 북쪽에 자리 잡은 지 120년, 그동안 수많은 전투가 있었으나, 시원처럼 일방적인 승리는 처음이다.


마샤 자신만 하더라도. 3년 전, 정찰대 대장에 오른 후, 10회 이상의 전투를 벌였지만, 처치한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수는 5마리에 불과하다. 그것도 부하들과 협력해서 말이다.


“제가 사용하는 독이 몬스터들에게 잘 통합니다. 독이 몸 다른 부위로 퍼지기 전에 해체해야 합니다. 서두르죠.”


반면, 시원은 평소 진중한 성격의 마샤가 왜 이리 호들갑 떠는지 이해가 가지 않았다.


그가 사용하는 맹독은, 그라운드 제로 최상급 난이도의 보스몬스터 샤벨타이거를 비롯해, 강력한 몬스터를 숱하게 처단해 왔다.


비록 자이언트 리자드맨이 독에 내성이 있다고 하지만, 맹독을 버틸 수 없을 거라 확신했다.


시원이 오히려 걱정하는 것은,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머리에 투입된 독이 몸 다른 부위로 빠르게 전파돼서 적출물을 얻지 못하게 되는 일.


그는 후방에 있는 제이크를 부르고,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사체가 널브러진 곳으로 빠르게 이동했다.


“그러니까 이놈들은 심장이 가치가 있다는 거지?”


“예 형님. 리자드맨 종류가 생명력이 높은 것은, 특수한 심장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독 내성이 강하다면, 간도 가치가 높을 겁니다.”


트롤의 경우, 개별 세포의 자생력이 강해 자연 치유가 빠르다.


리자드맨은 치유 물질이 심장에서 생성돼 몸 전체로 퍼진다. 리자드맨의 심장은 약품제조 장인과 마법실험에 사용돼는 고가의 부산물이다.


독에 대한 내성을 강화하는 물질을 생산하는 종류의 리자드맨의 간도 고가에 거래된다.


- 슥! 슥!


- 서걱! 서걱!


시원과 제이크는 몬스터 해체용 칼에 마나소드를 만들어, 죽은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몸을 갈라 심장과 간을 빼냈다.


마샤도 해체 작업에 동참했지만, 마나소드를 만들지 못하기에, 두 사람보다 작업 속도가 늦었다.


시원 다섯 마리. 제이크 3마리, 마샤 두 마리.


“형님. 이거 엄청나네요. 이 정도 품질이면, 심장은 개당 50 골드. 간은 개당 20골드 받을 수 있을 것 같아요.”


“그래? 생각보다 돈 되는 녀석이군.”


한 마리당 70골드. 오늘만 700골드 가치를 번 것이다. 시원은 예상치 않은 수익이 의외라고 생각했지만, 크게 놀라거나 흥분하지 않았다. 그에게는 오카다가 남겨준 고가의 아이템이 있기에.


“제이크님. 정말, 자이언트 리자드맨 한 마리에 70골드 가치가 있는 건가요!?”


“가죽이나 다른 부분을 다 합하면, 80골드도 가능할 겁니다.”


“세상에! 저는 중간상인에게 15골드에 팔았어요! 그 사기꾼!”


반면, 마샤의 반응은 격렬했다. 자이언트 리자드맨 다섯 마리를 사냥하는 도중, 대원 한 명이 사망하고, 두 명이 중상을 입었다.


이런 핏값을 치르고도, 고작 75골드만 우니스 마을에 지불됐다.


그녀는 당장 중간상인을 찾아가 요절을 낼 기세를 보였다.


“마샤님. 심장과 간의 상태가 좋아야 제값을 받을 수 있습니다. 중간상인이 이윤을 붙였지만, 폭리라고 할 정도는 아닌 것 같습니다.”


제이크는 적출한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심장과 간에 마법보존 처리를 한 후, 아공간에 집어넣으며, 마샤가 간과한 사실을 알려줬다.


심장과 간을 제대로 적출하지 않고 그대로 팔았다면, 15골드 받는 것이 적절하다.


마샤는 제이크로부터 자신과 우니스 마을 브라우니들이 효율성 낮은 거래를 해왔음을 알게 됐다.


- 슈우욱! 슈우욱! 슈우욱!


- 푹! 푹! 푹!


“큭!”


“켁!”


“쿠악!”


마샤는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피해서 코르세 나무 군락지로 가려던 계획을 변경했다.


시원의 맹독을 사용하게 된 이후, 자이언트 리자드맨 따위는, 슬라임 정도의 하찮은 존재에 불과하다.


한 마리에 70 골드.


걸어 다니는 돈 덩어리를 피해 갈 이유가 없다.


마샤는 돈식이의 도움을 받아,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찾아낸 후, 3연사를 하면서 몰아 잡았다.


활 +9 특성은 그냥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


“와! 마샤님 정말 대단하세요. 저는 지금까지 형님의 궁술이 최고인 줄 알았는데, 산위에 구름이 있었군요.”


“호호호. 제이크님. 제가 명색이 정찰대 대장인데, 이 정도 능력을 있어야 하지 않겠어요? 그리고 시원님의 궁술은 우리 마을에서도 상급에 속해요. 게다가 마나소드를 사용하시고, 무기를 만들 줄 아시니 저보다 훨씬 대단하신 거죠.”


우니스 마을을 떠나온 지 3일째, 어제와 오늘 마샤와 시원이 사냥한 자이언트 리자드맨이 수는 모두 103마리.


준비한 화살이 모자라, 크롬웰 패거리에게서 습득한 화살을 사용해 야 할 정도로, 대량 사냥에 성공했다.


확보한 수익이 7,210 골드. 시원은 자이언트 리자드맨 사냥의 적출물을 1/3, 균등분배한다고 선언했다.


원칙대로라면, 시원의 동반자인 마샤의 수입은 순이익의 10%에 머문다. 시원이 그녀를 위해 큰 양보를 한 셈이다.


마샤는 2,400골드가 넘는 돈을 받을 수 있다. 이 돈으로 성수 4L를 구입하면, 향후 2년간 돈 걱정을 안 해도 된다.


그녀는 시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가지며, 마음을 다잡고 자이언트 리자드맨 사냥에 열중했다.


마샤의 안내로 시원 일행은 우니스 마을을 떠난 지 4일째 정오 무렵,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서식처인 습지에 도착했다.


돈식이의 도움으로 자이언트 리자드맨의 정확한 매복 위치를 알아낸 시원 일행은 습지 외곽부터 차례로 서식처 방어선을 무너트리며, 중심부로 들어갔다.


[떡 본 김에 제사 지낸다.]


사전에 계획된 것은 아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충분히 처단할 힘을 가지고 있는 상황에서 회피할 이유가 없다.


120년 동안 우니스 마을을 위협하던 침입자를 처단할 수 있으니, 그 아니 좋은 기회인가?


더구나 습지 중심부를 지나가면, 코르세 나무 군락지는 한나절 남짓으로, 일정을 단축하는 지름길이기도 하다.


- 쉐에엑!


- 팍!


“큭!


- 슈우욱! 슈우욱!


- 푹! 푹!


“켁”


“키악”


“체인라이트닝!”


- 츄르르륵!


“키에엑!”


<^###^#@#$#@! %##*^##^^%$! ^$@$$@%$!>


<%#^$$%#!>


시원과 마샤는 물론이고 제이크도 합류하여,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공략했다.


[자이언트 리자드맨 학살]


습지에 도달해서만 200마리가 넘는 자이언트 리자드맨이 시원 일행에게 죽임을 당했다.


공포에 빠진 자이언트 리자드맨은, 비명을 지르며 시원 일행을 피해 빠르게 습지 외곽으로 도주하기 시작했다.


습지 진입 초반에 매복을 하거나, 돌격하며 달려들던 용감한 전사들도, 시간이 지나자 시원 일행에게 감히 덤벼들지 못하고, 도주 행렬에 동참했다.


주위에 자이언트 리자드맨이 보이지 않자. 시원 일행은 빠르게 사체를 갈라, 심장과 간을 빼냈다.


한 마리당 70골드. 한국 돈으로 3,500만 원에 해당하는 고가의 부산물이기에 놓칠 수 없다.


‘자이언트 리자드맨을 사냥하는 것보다, 부산물 적출하는 것이 더 힘들다.‘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일방적인 사냥이었다.


습지에서 강력한 힘을 발휘하는 자이언트 리자드맨이, 그들의 홈그라운드에서 처참한 패배를 당한 것이다.


그리고······.


“꿀! 꿀꿀!”


시원 일행의 적출 작업이 마무리돼가는 시점에서, 돈식이가 다시 경고 목소리를 냈다.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2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역대급 재벌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주 5일 연재로 전환합니다. +22 17.04.24 31,316 0 -
103 30장. 천재 과학자(2) NEW +26 12시간 전 5,590 233 8쪽
102 30장. 천재 과학자(1) +27 17.05.28 9,029 263 8쪽
101 29장. 더불어 살아가기(4) +18 17.05.27 9,489 281 9쪽
100 29장. 더불어 살아가기(3) +28 17.05.26 10,299 286 9쪽
99 29장. 더불어 살아가기(2) +17 17.05.25 10,525 325 8쪽
98 29장. 더불어 살아가기(1) +21 17.05.22 11,643 318 8쪽
97 28장. 자이언트 리자드맨(4) +20 17.05.21 11,123 325 9쪽
96 28장. 자이언트 리자드맨(3) +20 17.05.20 11,218 333 9쪽
» 28장. 자이언트 리자드맨(2) +20 17.05.19 11,107 323 8쪽
94 28장. 자이언트 리자드맨(1) +18 17.05.18 12,103 318 9쪽
93 27장. 우니스 마을(4) +25 17.05.15 13,108 342 8쪽
92 27장. 우니스 마을(3) +37 17.05.14 13,020 361 9쪽
91 27장. 우니스 마을(2) +21 17.05.13 13,468 376 9쪽
90 27장. 우니스 마을(1) +25 17.05.12 13,566 381 8쪽
89 26장. 세 번째 도전, 세 번째 충돌(4) +25 17.05.11 14,061 376 9쪽
88 26장. 세 번째 도전, 세 번째 충돌(3) +29 17.05.08 15,037 383 9쪽
87 26장. 세 번째 도전, 세 번째 충돌(2) +22 17.05.07 14,852 362 8쪽
86 26장. 세 번째 도전, 세 번째 충돌(1) +20 17.05.06 15,976 393 8쪽
85 25장. 도약(2) +17 17.05.05 15,561 425 9쪽
84 25장. 도약(1) +24 17.05.04 15,569 450 8쪽
83 24장. 친일파에게 철퇴를(2) +26 17.05.01 16,376 432 8쪽
82 24장. 친일파에게 철퇴를(1) +31 17.04.30 16,309 400 8쪽
81 23장. 분노 그리고 응징(4) +32 17.04.29 16,301 403 8쪽
80 23장. 분노 그리고 응징(3) +27 17.04.28 16,068 416 8쪽
79 23장. 분노 그리고 응징(2) +26 17.04.27 16,746 429 8쪽
78 23장. 분노 그리고 응징(1) +32 17.04.24 18,075 438 9쪽
77 22장. 리얼리티 프로그램(4) +24 17.04.23 17,429 501 8쪽
76 22장. 리얼리티 프로그램(3) +20 17.04.22 17,802 466 8쪽
75 22장. 리얼리티 프로그램(2) +34 17.04.21 18,147 477 8쪽
74 22장. 리얼리티 프로그램(1) +39 17.04.20 18,553 522 8쪽
73 21장. 황당한 인터뷰(4) +40 17.04.19 18,231 535 8쪽
72 21장. 황당한 인터뷰(3) +30 17.04.18 18,087 524 8쪽
71 21장. 황당한 인터뷰(2) +26 17.04.17 18,606 513 9쪽
70 21장. 황당한 인터뷰(1) +31 17.04.16 19,608 534 8쪽
69 20장. 김시원에게 지워진 역사의 무게(3) +46 17.04.15 19,394 455 8쪽
68 20장. 김시원에게 지워진 역사의 무게(2) +49 17.04.14 19,917 467 9쪽
67 20장. 김시원에게 지워진 역사의 무게(1) +69 17.04.13 21,197 513 8쪽
66 19장. 북한산의 호랑이(3) +30 17.04.12 20,912 587 8쪽
65 19장. 북한산의 호랑이(2) +42 17.04.11 21,250 574 8쪽
64 19장. 북한산의 호랑이(1) +27 17.04.10 22,062 599 8쪽
63 18장. 품절! 품절! 품절!(3) +32 17.04.09 22,001 632 8쪽
62 18장. 품절! 품절! 품절!(2) +31 17.04.08 22,020 609 8쪽
61 18장. 품절! 품절! 품절!(1) +32 17.04.07 22,741 641 8쪽
60 17장. 첫 번째 사업, 저탄수화물 다이어트 (4) +37 17.04.06 22,793 618 8쪽
59 17장. 첫 번째 사업, 저탄수화물 다이어트 (3) +25 17.04.05 23,065 609 8쪽
58 17장. 첫 번째 사업, 저탄수화물 다이어트 (2) +33 17.04.04 23,715 632 8쪽
57 17장. 첫 번째 사업, 저탄수화물 다이어트 (1) +28 17.04.03 24,616 646 8쪽
56 16장. 죽을 고생해서 번 돈, 어디에 쓰나?(2) +44 17.04.02 24,480 693 8쪽
55 16장. 죽을 고생해서 번 돈, 어디에 쓰나?(1) +33 17.04.01 26,093 623 8쪽
54 15장. 유전무죄 무전유죄(4) +21 17.03.31 25,130 601 8쪽
53 15장. 유전무죄 무전유죄(3) +19 17.03.30 24,764 629 8쪽
52 15장. 유전무죄 무전유죄(2) +35 17.03.29 25,329 693 8쪽
51 15장. 유전무죄 무전유죄(1) +23 17.03.28 27,446 682 8쪽
50 14장. 서기 1450년, 음모의 시작(4) +29 17.03.27 26,763 679 8쪽
49 14장. 서기 1450년, 음모의 시작(3) +32 17.03.26 26,970 658 8쪽
48 14장. 서기 1450년, 음모의 시작(2) +24 17.03.25 28,069 692 8쪽
47 14장. 서기 1450년, 음모의 시작(1) +32 17.03.24 29,662 655 8쪽
46 13장. 삶과 죽음, 처절하게 그리고 처참하게(4) +26 17.03.23 29,884 680 7쪽
45 13장. 삶과 죽음, 처절하게 그리고 처참하게(3) +18 17.03.22 29,554 678 8쪽
44 13장. 삶과 죽음, 처절하게 그리고 처참하게(2) +20 17.03.21 29,622 727 7쪽
43 13장. 삶과 죽음, 처절하게 그리고 처참하게(1) +22 17.03.20 30,992 712 7쪽
42 12장. 여행자의 악몽(4) +32 17.03.19 30,818 700 8쪽
41 12장. 여행자의 악몽(3) +36 17.03.19 30,732 719 8쪽
40 12장. 여행자의 악몽(2) +28 17.03.18 30,994 735 7쪽
39 12장. 여행자의 악몽(1) +21 17.03.18 32,324 746 7쪽
38 11장. 위기를 기회로(3) +21 17.03.17 31,458 793 7쪽
37 11장. 위기를 기회로(2) +18 17.03.17 31,085 776 7쪽
36 11장. 위기를 기회로(1) +22 17.03.16 31,701 749 8쪽
35 10장. 수요와 공급(2) +28 17.03.16 31,708 774 7쪽
34 10장. 수요와 공급(1) +26 17.03.15 32,154 780 8쪽
33 9장. 돈벌이를 시작하다(3) +44 17.03.15 32,670 807 8쪽
32 9장. 돈벌이를 시작하다(2) +33 17.03.14 32,893 814 7쪽
31 9장. 돈벌이를 시작하다(1) +31 17.03.14 36,371 804 7쪽
30 8장. 서포터 교체(4) +32 17.03.13 35,629 859 8쪽
29 8장. 서포터 교체(3) +29 17.03.13 36,733 796 9쪽
28 8장. 서포터 교체(2) +26 17.03.12 36,828 843 7쪽
27 8장. 서포터 교체(1) +24 17.03.12 38,673 843 8쪽
26 7장. 인연의 고리(4) +32 17.03.11 37,984 825 8쪽
25 7장. 인연의 고리(3) +24 17.03.11 38,653 804 7쪽
24 7장. 인연의 고리(2) +34 17.03.10 39,493 822 7쪽
23 7장. 인연의 고리(1) +26 17.03.10 40,386 802 7쪽
22 6장. 어제와 다른 오늘(2) +28 17.03.09 42,518 803 8쪽
21 6장. 어제와 다른 오늘(1) +26 17.03.09 43,331 829 7쪽
20 5장. 보스몬스터(3) +41 17.03.08 41,557 832 7쪽
19 5장. 보스몬스터(2) +24 17.03.08 40,167 808 7쪽
18 5장. 보스몬스터(1) +25 17.03.07 42,154 839 8쪽
17 4장. 그라운드 제로의 위협(4) +20 17.03.07 41,908 874 7쪽
16 4장. 그라운드 제로의 위협(3) +30 17.03.06 42,279 824 7쪽
15 4장. 그라운드 제로의 위협(2) +20 17.03.06 43,370 801 7쪽
14 4장. 그라운드 제로의 위협(1) +24 17.03.05 45,507 809 8쪽
13 3장. 주식시장에서 개인투자자가 실패하는 이유(2) +35 17.03.05 45,262 794 8쪽
12 3장. 주식시장에서 개인투자자가 실패하는 이유(1) +19 17.03.04 45,874 791 7쪽
11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6) +20 17.03.04 45,356 829 7쪽
10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5) +19 17.03.03 44,699 849 7쪽
9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4) +15 17.03.03 45,850 782 7쪽
8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3) +23 17.03.02 47,122 829 7쪽
7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2) +19 17.03.02 49,474 813 7쪽
6 2장. 나는 생존한다, 고로 존재한다(1) +26 17.03.01 54,064 856 7쪽
5 1장. 삐끼와 불나방(4) +29 17.03.01 58,622 792 7쪽

신고 사유를 적어주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바람따라0' 작가를 응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
  •  | 
  • 보유 코인: 0 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