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1894 노령

웹소설 > 일반연재 > 일반소설, 대체역사

검늑삼
작품등록일 :
2019.02.22 18:26
최근연재일 :
2019.08.23 16:07
연재수 :
56 회
조회수 :
7,767
추천수 :
144
글자수 :
419,010

구한말 농민 전쟁 '동학농민혁명'
그 중심에 선 이진혁(가상 시대인물)과 전봉준 두 사내의 이야기


1894 노령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56 제 12장 : 불요불굴(不撓不屈。휘지도 않고 굽히지도 않는다) (3) 19.08.23 12 0 15쪽
55 제 12장 : 불요불굴(不撓不屈。휘지도 않고 굽히지도 않는다) (2) 19.08.22 13 0 26쪽
54 제 12장 : 불요불굴(不撓不屈。휘지도 않고 굽히지도 않는다) (1) 19.08.21 14 0 25쪽
53 제 11장 : 호천통곡(呼天痛哭。하늘을 부르며 소리쳐 울다) (3) 19.08.20 26 0 26쪽
52 제 11장 : 호천통곡(呼天痛哭。하늘을 부르며 소리쳐 울다) (2) 19.08.19 27 0 28쪽
51 제 11장 : 호천통곡(呼天痛哭。하늘을 부르며 소리쳐 울다) (1) 19.08.16 21 0 25쪽
50 제 10장 : 공도동망(共倒同亡。넘어져도 같이 넘어지고 망해도 같이 망한다) (4) 19.08.15 24 0 18쪽
49 제 10장 : 공도동망(共倒同亡。넘어져도 같이 넘어지고 망해도 같이 망한다) (3) 19.08.14 30 0 24쪽
48 제 10장 : 공도동망(共倒同亡。넘어져도 같이 넘어지고 망해도 같이 망한다) (2) 19.08.13 28 0 19쪽
47 제 10장 : 공도동망(共倒同亡。넘어져도 같이 넘어지고 망해도 같이 망한다) (1) 19.08.12 30 0 13쪽
46 제 9장 : 세사난측(世事難測。세상일은 변천이 심해 미리 알기가 어렵다) (4) 19.08.09 32 0 19쪽
45 제 9장 : 세사난측(世事難測。세상일은 변천이 심해 미리 알기가 어렵다) (3) 19.08.07 47 0 11쪽
44 제 9장 : 세사난측(世事難測。세상일은 변천이 심해 미리 알기가 어렵다) (2) 19.08.05 36 0 21쪽
43 제 9장 : 세사난측(世事難測。세상일은 변천이 심해 미리 알기가 어렵다) (1) 19.08.02 50 0 17쪽
42 제 8장 : 사생취의(捨生取義。목숨을 버리고 의를 취한다) (4) 19.08.01 47 0 17쪽
41 제 8장 : 사생취의(捨生取義。목숨을 버리고 의를 취한다) (3) 19.07.31 45 1 18쪽
40 제 8장 : 사생취의(捨生取義。목숨을 버리고 의를 취한다) (2) 19.07.30 51 1 26쪽
39 제 8장 : 사생취의(捨生取義。목숨을 버리고 의를 취한다) (1) 19.07.29 61 0 22쪽
38 제 7장 : 동섬서홀(東閃西忽。동에 번쩍하고 서에 얼씬한다) (4) +1 19.05.20 113 3 18쪽
37 제 7장 : 동섬서홀(東閃西忽。동에 번쩍하고 서에 얼씬한다) (3) 19.05.17 59 3 12쪽
36 제 7장 : 동섬서홀(東閃西忽。동에 번쩍하고 서에 얼씬한다) (2) 19.05.16 58 3 15쪽
35 제 7장 : 동섬서홀(東閃西忽。동에 번쩍하고 서에 얼씬한다) (1) 19.05.15 65 2 12쪽
34 제 6장 : 조걸위학(助桀爲虐。못된 사람을 부추겨 악한 짓을 더 하게 한다) (5) 19.05.14 63 3 17쪽
33 제 6장 : 조걸위학(助桀爲虐。못된 사람을 부추겨 악한 짓을 더 하게 한다) (4) 19.05.13 51 3 12쪽
32 제 6장 : 조걸위학(助桀爲虐。못된 사람을 부추겨 악한 짓을 더 하게 한다) (3) 19.05.10 59 3 13쪽
31 제 6장 : 조걸위학(助桀爲虐。못된 사람을 부추겨 악한 짓을 더 하게 한다) (2) 19.05.09 61 3 17쪽
30 제 6장 : 조걸위학(助桀爲虐。못된 사람을 부추겨 악한 짓을 더 하게 한다) (1) 19.05.08 69 3 11쪽
29 제 5장 : 염불위괴(恬不爲愧。옳지 않을 일을 하고도 부끄러워할 줄을 모른다) (6) 19.05.07 55 3 13쪽
28 제 5장 : 염불위괴(恬不爲愧。옳지 않을 일을 하고도 부끄러워할 줄을 모른다) (5) 19.05.06 76 3 9쪽
27 제 5장 : 염불위괴(恬不爲愧。옳지 않을 일을 하고도 부끄러워할 줄을 모른다) (4) 19.05.03 97 2 27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검늑삼'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