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천마현대적응기

웹소설 > 일반연재 > 현대판타지, 판타지

하늘나이
작품등록일 :
2019.08.30 09:18
최근연재일 :
2019.11.08 19:46
연재수 :
39 회
조회수 :
37,760
추천수 :
638
글자수 :
224,411

핏기 없는 시체처럼, 새하얀 피부를 가진 미소년이 귀찮다는 듯이 머리를 긁적였다.
"하아~ 귀찮은데 다 죽일까?"
그 모습에, 앞에 있던 고등학생들이 갖가지 무기를 꼬나쥐며 마른침을 삼켰다.
"한꺼번에 와라. 일일이 도망치는 애 잡으러 다니기 귀찮으니까"
귀를 후비며 말을 하고 있던 마천을 보고 아이들은 이내 결심을 한 듯, 모두가 다 함께 무기를 들고 덤벼들었다.
퍼버버벅.
"캭!"
"켁!"
"끅!"
"살려...캭!
무기를 들고 있던 고등학생들은 어떻게 당한지도 모른 체 저마다 다양한 비명으로 쓰러져갔다.
누구는 다리를, 누구는 배를, 누구는 자신의 중요한 곳을 잡은 체, 고통스러워 하며 바닥에 쓰러졌다.
"하아~ 현대라는 곳은 귀찮다. 내 때에는 눈에 거슬리면 다 죽였는데.... 너넨 운이 참 좋네?"
귀를 후비며, 미소를 짓던 마천의 송곳니가 태양빛에 반사되어 더욱 빛나 보였다.
과거에 무림의 재앙으로 불렸던 천마! 그가 천년의 역사를 뛰어넘어 현대에서 환생을 했다?
"아! 여기는 너무 귀찮아! 하면 안되는게 왜이렇게 많아!"
무림에서는 원하던 걸 다 하던 천마에게, 현대의 문화와 질서는 어렵기만 한데.......
과거의 최강이었던 천마의 좌충우돌 현대적응기가 지금 바로 시작됩니다.


천마현대적응기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39 넘지마세요(2) +1 19.11.08 272 10 14쪽
38 넘지마세요(1) +1 19.11.07 310 11 13쪽
37 분노(4) +1 19.11.06 333 9 17쪽
36 분노(3) +1 19.11.05 344 11 14쪽
35 분노(2) +1 19.11.04 396 9 15쪽
34 분노(1) +1 19.11.03 458 10 16쪽
33 조우(3) +1 19.11.01 476 14 17쪽
32 조우(2) +1 19.10.30 510 11 16쪽
31 조우(1) +2 19.10.29 546 13 17쪽
30 움직이다(4) +2 19.10.28 566 13 14쪽
29 움직이다(3) +1 19.10.27 579 15 13쪽
28 움직이다(2) +2 19.10.25 594 16 20쪽
27 움직이다(1) +2 19.10.24 613 16 13쪽
26 약속(2) +2 19.10.23 662 15 13쪽
25 약속(1) +2 19.10.21 696 13 13쪽
24 제국(3) +1 19.10.19 769 13 11쪽
23 제국(2) +1 19.10.16 763 13 11쪽
22 제국(1) +1 19.10.14 846 11 10쪽
21 소문(3) +2 19.10.13 867 13 17쪽
20 소문(2) +1 19.10.11 874 14 14쪽
19 소문(1) +3 19.10.11 952 14 15쪽
18 접수(4) +1 19.10.09 933 15 15쪽
17 접수(3) +1 19.10.09 940 13 9쪽
16 접수(2) +1 19.10.08 970 15 15쪽
15 접수(1) +1 19.10.07 1,035 16 14쪽
14 수련(3) +1 19.10.05 1,081 14 8쪽
13 수련(2) +1 19.10.04 1,117 19 15쪽
12 수련(1) +1 19.10.03 1,199 16 10쪽
11 친구(4) +2 19.10.02 1,199 15 13쪽
10 친구(3) +1 19.10.01 1,234 17 13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하늘나이'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