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돈 좀 뺏겨도 되는 애

웹소설 > 일반연재 > 일반소설, 드라마

완결

달이든
작품등록일 :
2019.12.18 14:45
최근연재일 :
2020.01.21 23:00
연재수 :
28 회
조회수 :
1,199
추천수 :
78
글자수 :
114,575
카카로톡으로 보내기

“야 너 전학생이지? 이번에 전교1등 했다던. 네가 얘한테 완전 홀려있다며.”

정신 나간 말이었다. 전학생이고 전교1등 한 건 사실이지만 ‘홀려있다’라는 단어선택이 거슬렸다. 부정적인 어감의 말임에 분명했다.

“그러던지 말든지 그게 너네랑 무슨 상관인데. 이 상황이랑 상관있어?”
“... 우리가 얘한테 이러는 거 다른 애들도 다 알아. 다른 애들도 얘 돈 가끔 뺏거든.”
“뭐? 그게 무슨 말이야?”
“말 그대로. 얘는 돈 좀 뺏겨도 되는 애란 얘기지. 예원이도 상관없다고 그랬고.”


돈 좀 뺏겨도 되는 애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28 [완결] 에필로그 3화. 손으로 머리칼을 귀 뒤로 넘겼다. +4 20.01.21 41 3 4쪽
27 에필로그 2화. 예뻤다. 20.01.20 31 3 8쪽
26 에필로그 1화. 난 전학가기 정말 싫어. 20.01.17 31 3 9쪽
25 24화. 나는 가슴이 뛰기 시작했다. 20.01.16 27 3 10쪽
24 23화. 그 애의 흩날리는 머리카락. 20.01.15 27 3 10쪽
23 22화. 나는 이내 그 애를 안았다. 20.01.14 30 3 11쪽
22 21화. 그 애를 가만 놔두지 못 하겠다는 것. 20.01.13 29 3 10쪽
21 20화. 언제부터 좋아했어? 20.01.10 33 3 9쪽
20 19화. 그 선을 넘기로 했다. 20.01.09 29 3 9쪽
19 18화. 분명히 꼭 안아줬을 거라고. 20.01.08 30 3 11쪽
18 17화. 그럼 죽어. 20.01.07 32 3 10쪽
17 16화. 들어보면 압니다. 20.01.06 32 3 8쪽
16 15화. 날 찾지 말아줘. 20.01.03 29 3 9쪽
15 14화. 내 노트 훔쳐간 걸로. 20.01.02 29 3 8쪽
14 13화. 나도 그들과 다를 바 없는 위선자. 20.01.01 28 3 7쪽
13 12화. 걔가 유명한 이유가 그런 거였다고? 20.01.01 30 3 10쪽
12 11화. 아무래도 상관없다고. 19.12.31 32 2 11쪽
11 10화. 너 진짜 수상하다. 나 좋아해? 19.12.30 34 2 9쪽
10 9화. 나 네가 쓴 것도 보고 싶어. 19.12.27 38 2 11쪽
9 8화. 내가 왜 유명한지. 19.12.26 41 2 11쪽
8 7화. 너 왜 왔어 우리집에? 19.12.25 44 2 11쪽
7 6화. 나는 좀 유명하거든. 19.12.25 45 3 11쪽
6 5화. 너 진짜 애들 말대로 나한테 홀렸냐? 19.12.24 48 2 11쪽
5 4화. 더운 와중에 체온이 닿았는데도 19.12.23 60 3 8쪽
4 3화. 나는 이미 다 봐버리고 말았다. 19.12.20 70 2 10쪽
3 2화. 본의 아니게 힐끔거리는 모양새가 되어서 19.12.19 76 3 9쪽
2 1화. 세탁비는 안 주냐? 19.12.18 93 3 9쪽
1 프롤로그. 바지 젖은 거, 제가 그런 거죠? 19.12.18 130 4 5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달이든'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