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선독점 페트로그라드의 한국인

유료웹소설 > 연재 > 대체역사

새글 유료

연재 주기
쿠틀리쿠어
작품등록일 :
2021.12.17 20:00
최근연재일 :
2022.10.02 21:00
연재수 :
177 회
조회수 :
372,756
추천수 :
19,256
글자수 :
1,041,548

일괄 구매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구매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구매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일괄 대여하기
현재 연재되어 있는 편을 일괄 대여합니다.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선택 대여하기
선택 구매, 대여 시 작품 할인 이벤트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이미 구매/대여한 편은 제외됩니다.

결과

구매 예정 금액

0G
( 0원 )

0
보유 골드

0골드

구매 후 잔액

0G

*보유 골드가 부족합니다.

  • 꼭 확인해 주세요.
    • - 구매하신 작품은 유료약관 제16조 [사용기간 등]에 의거하여 서비스가 중단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를 구매/대여 후 열람한 시점부터 취소가 불가능하며, 열람하지 않은 콘텐츠는 구매/
        대여일로부터 7일 이내 취소 신청이 가능합니다.
    • - 단, 대여의 경우 대여기간이 만료되면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이벤트 행사가 진행중인 콘텐츠를 구매/대여한 경우 각 이벤트 조건에 따라 취소가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 - 콘텐츠 제공자의 의사에 따라 판매가가 변경될 수 있으며, 콘텐츠의 가격변경을 이유로 한
        구매취소는 불가능합니다.
  • 구매 취소 안내
    • - 일회성 콘텐츠이므로 구매/대여 후 열람하신 시점부터 구매/대여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 단, 사용하지 않은 구매/대여 편은 구매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시 취소가 가능합니다.
    • - 일괄 혹은 묶음 구매/대여를 한 경우, 한 편이라도 열람 시 나머지 편 또한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 대여 안내
    • - 대여 기간 : 대여 시부터 편당 1일, 최대 90편 이상 90일

내용

닫기

작성
22.03.04 22:04
조회
1,100
추천
0
글자
0쪽

안녕하세요.

웹소설 전문 출판사, 에이시스 미디어입니다.


작품의 향후 방향성 및 개연성의 재고를 위해

3월 7일부터 3월 10일까지, <페트로그라드의 한국인> 작품이 4일간 휴재됨을 안내드립니다.


수정 대상 회차는 115화 [국민혁명 - 어떻게 모든 것이 시작되었는가(1)]부터 119화 [국민혁명 - 10월의 교훈(2)]까지입니다.


연재 재개 예상일은 3월 11일 금요일이나, 연재 기간이 변동될 경우 즉시 공지글로 안내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독자님들께서 보내주신 많은 성원에도 이용에 불편함을 끼쳐드려 고개 숙여 사죄드립니다.

휴재 기간 동안 더욱 좋은 구성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안녕하세요.

웹소설 전문 출판사, 에이시스 미디어입니다.


휴재일이 3월 13일까지로 연장되어 안내드립니다.

퀄리티를 위해 부득이 시간이 소요된 점, 독자님들께 너른 이해와 양해를 구합니다.


3월 14일 연재 재개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

일주일만에 다시 인사드립니다. 쿠틀리쿠어입니다.


116화 "어떻게 모든 것이 시작되었는가 (2)"부터 119화인 "선의로 포장된 길(본디 제목은 "10월의 교훈 (2)"였으나 수정 과정에서 이 또한 바뀌었습니다)"까지의 수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독자님들께서 내주시는 돈의 가치에 뒤지지 않는 글을, 스스로에게 부끄럽지 않은 글을 쓰겠다고 마음먹었습니다만, 글이 망가지고 캐릭터의 설정이 붕괴되는 추태를 보인 점, 모든 독자님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본격적인 연재는 3월 15일부터 재개될 예정입니다만... 이번 수정으로 인해 비축본이 완전히 동난지라, 지금까지 보여드렸던 성실연재는 힘들지도 모르겠습니다. 가끔 펑크가 날지도 모릅니다...


언제나 부족한 글을 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처음 이 글을 쓰기 시작했을 때만 해도, 제가 문피아에서 유료연재를 하게 될 줄은 꿈에도 생각치 못했습니다.


이번 일을 교훈삼아서 앞으로도 독자님들께서 재밌게 즐기실 수 있는 글을 쓰려고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11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페트로그라드의 한국인 연재란
제목날짜 구매 추천 글자수
공지 [연재 주기 변경 공지] - 매주 수, 금, 일요일 연재 (8월 14일 수정) +18 22.03.21 1,045 0 -
» [휴재 공지] 에피소드 점검을 위한 휴재를 안내드립니다. (3. 15. 수정) +11 22.03.04 1,101 0 -
공지 [설정] 소비에트 연방 국무위원 현황 (1930년 11월 현재) +4 22.01.14 1,156 0 -
공지 [표지] 니콜라이 부하린 동지의 선물이 도착했습니다! +10 22.01.06 1,122 0 -
공지 [유료화 공지] 전시배급의 종료와 신경제정책의 도입에 대하여 +17 21.12.11 1,764 0 -
공지 [팬아트] 마리야 니콜라예브나 로마노바 동지입니다! +2 21.11.25 2,895 0 -
공지 [지도] 1925년 1월 1일 현재 유럽 지도 +6 21.11.25 2,275 0 -
공지 [후원자 목록] 우리 공산주의 국가를 열렬히 찬양하는 애국시민들의 목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11 21.11.17 7,137 0 -
177 100 G 서부전선 - 솔직하되 방자하지 말고 NEW +5 10시간 전 141 20 15쪽
176 100 G 서부전선 - 자유의 제국 +6 22.09.30 216 24 12쪽
175 100 G 서부전선 - 감연히 일어나 폭풍을 일으켜라 +12 22.09.28 229 34 17쪽
174 100 G 서부전선 - 만일 내일 전쟁이 벌어진다면 +7 22.09.25 240 30 13쪽
173 100 G 서부전선 - 나는 헌신하였다네 +8 22.09.23 247 29 14쪽
172 100 G 서부전선 - 무적이며 전설적인 +10 22.09.21 257 30 12쪽
171 100 G 서부전선 - 그 그늘 아래서 살고 죽으리 +11 22.09.18 259 31 13쪽
170 100 G 서부전선 - 강철을 기른 신 +8 22.09.16 269 26 11쪽
169 100 G 서부전선 - 승리가 노래를 부르고 있네 +4 22.09.14 270 34 13쪽
168 100 G 서부전선 - 완전하고 전면적인 전쟁 +9 22.09.11 287 34 12쪽
167 100 G 서부전선 - 친애하는 수도가 우리 뒤에 있고 +15 22.09.07 291 35 12쪽
166 100 G 서부전선 - 우리는 인민의 군대 +5 22.09.04 299 35 12쪽
165 100 G 서부전선 - 성스러운 전쟁 +8 22.09.02 293 36 14쪽
164 100 G 서부전선 - 함부르크는 아름다운 도시라네 +9 22.08.31 291 32 12쪽
163 100 G 서부전선 - 피, 수고, 눈물, 그리고 땀 +5 22.08.28 297 34 15쪽
162 100 G 서부전선 - 전쟁은 너무 중요한 일이기에 +6 22.08.26 305 33 13쪽
161 100 G 서부전선 - 영예로운 평화 +7 22.08.24 313 34 12쪽
160 100 G 서부전선 - 라인 강의 수비 +5 22.08.21 322 31 16쪽
159 100 G 서부전선 - 라인 방면군을 위한 군가 +8 22.08.19 334 32 15쪽
158 100 G 중일전쟁 - 모여드는 구름 +5 22.08.17 329 40 14쪽
157 100 G 중일전쟁 - 당신은 전쟁에 관심이 없어도 +5 22.08.14 334 34 12쪽
156 100 G 중일전쟁 - 의지의 승리 +9 22.08.12 347 32 16쪽

구매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