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후궁으로 살아남기

웹소설 > 작가연재 > 무협, 퓨전

공모전참가작

연재 주기
[도원경]
작품등록일 :
2022.05.11 10:05
최근연재일 :
2022.07.01 06:30
연재수 :
54 회
조회수 :
153,797
추천수 :
7,741
글자수 :
311,984

동창의 고수가 총애받지 못하는 후궁으로 회귀했다.
황궁 탈출이 목표인 그녀를 황제가 눈여겨보기 시작하는데...


후궁으로 살아남기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한국인 도원경입니다^^ +9 22.06.27 1,044 0 -
공지 후원과 추천글 감사합니다.(07/03) 22.05.16 477 0 -
공지 연재시간 공지(주5일, 매일 아침 6시 30분) +8 22.05.12 3,571 0 -
54 내가 녹주라니. +27 22.07.01 2,190 186 13쪽
53 피는 물보다 진하다. +28 22.06.30 2,390 185 13쪽
52 함께해서 더러웠고 다신 만나지 말자. +20 22.06.29 2,408 175 15쪽
51 폐하의 총비(寵妃)가 바로 나다. (2) +18 22.06.28 2,401 163 12쪽
50 폐하의 총비(寵妃)가 바로 나다. (1) +16 22.06.27 2,389 160 12쪽
49 궁녀 백경정을 보러가자.(6월 25일 수정) +16 22.06.24 2,593 155 14쪽
48 백씨 자매에게 초대장이 날아들다. +12 22.06.23 2,269 129 13쪽
47 백소의의 과거를 파헤치다. +18 22.06.22 2,375 144 13쪽
46 도를 아십니까? +22 22.06.21 2,409 163 13쪽
45 보화전의 문이 열리다. +32 22.06.20 2,468 192 12쪽
44 모두가 백소의를 칭송하다. +18 22.06.19 2,484 173 13쪽
43 귀인 진씨, 몰락하다 (2) +20 22.06.18 2,445 156 13쪽
42 귀인 진씨, 몰락하다 (1) +25 22.06.17 2,482 164 13쪽
41 사천당가의 위엄을 보여주다. +11 22.06.16 2,450 131 13쪽
40 연극이 시작되다. +11 22.06.15 2,407 134 13쪽
39 책봉식을 노려라. +12 22.06.14 2,483 137 13쪽
38 내명부는 오늘도 시끄럽다. +14 22.06.13 2,589 136 13쪽
37 강호에 나간 보상을 얻다. +12 22.06.12 2,574 146 13쪽
36 잘못된 만남이로구나. +15 22.06.11 2,596 129 13쪽
35 폐하께 주사를 부리다. +14 22.06.10 2,580 143 13쪽
34 그녀를 구하라. +13 22.06.09 2,566 129 13쪽
33 백소의의 비밀이 밝혀지다. +17 22.06.08 2,641 138 13쪽
32 위험을 알리는 종소리가 울리다. +13 22.06.07 2,610 130 13쪽
31 강호에 나갈 준비를 마치다. +10 22.06.06 2,715 140 12쪽
30 백소의, 소원을 말해봐. +10 22.06.05 2,756 135 13쪽
29 내 아들의 여인이 마음에 든다. +13 22.06.04 2,769 138 13쪽
28 태후 마마 등장이오. +15 22.06.03 2,763 130 13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