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날라리도령 유정Kim

웹소설 > 일반연재 > 현대판타지, 퓨전

공모전참가작

연재 주기
꿈꾸는사과
작품등록일 :
2022.05.13 17:12
최근연재일 :
2022.08.06 21:00
연재수 :
46 회
조회수 :
1,182
추천수 :
95
글자수 :
244,943

다시 태어나도 맛 보지 못할 술이었다.
한잔으로는 끝을 낼 수 없어 연거푸 들이키고 일어나니
세상은 케케묵은 과거로 바뀌었고 주변은 못 보던 풍경이다.
그것이 끝인 줄 알았는 데 시선을 아래로 내리니 기절초풍할 일이 벌어졌다.


날라리도령 유정Kim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연재주기 변경 공지 22.06.17 14 0 -
46 45화 묵은 귀신의 말이 틀리길 바랄 뿐이다. 22.08.06 3 0 12쪽
45 44화 아직은 터 놓을 시기가 아니다. 22.08.02 3 0 12쪽
44 43화 권선징악을 실천하기 위한 노력이 결실을 맺다 22.07.26 5 0 12쪽
43 42화 도모한 이야기가 빛을 발할 순간이다. 22.07.23 7 0 12쪽
42 41화 사냥꾼이 되어 멧돼지 몰이를 시작하다 22.07.19 7 0 12쪽
41 40화 어설픈 덫에서 빠져나오는 방법 22.07.16 8 0 12쪽
40 39화 재수 없는 덫에 제 발로 들어가다. 22.07.12 8 0 12쪽
39 38화 들숨과 날숨의 반복 +2 22.07.09 13 2 12쪽
38 37화 우리는 듣지도 보지도 못하였습니다. +2 22.07.05 9 2 11쪽
37 36화 실종사건이라고 쓰고 가출이라고 읽는다 +2 22.07.02 11 2 11쪽
36 35화 조선에도 4차원이 존재했다? +4 22.06.28 13 3 12쪽
35 34화 오해가 풀리고 끈끈한 우정의 시작. 22.06.25 10 1 12쪽
34 33화 알리바이의 초석은 너로 정했다. 22.06.21 13 2 12쪽
33 32화 골치 아픈 일에 휘말린 듯 하다. +2 22.06.17 15 2 12쪽
32 31화 뜻하지 않은 난관 +2 22.06.16 15 2 11쪽
31 30화 낙하산이 확정 된 면접시험 +2 22.06.15 15 1 12쪽
30 29화 부마로 가는 길임을 알고는 있을까? +5 22.06.14 17 2 11쪽
29 28화 미운 정도 정이다. +2 22.06.13 12 1 11쪽
28 27화 동상이몽(同床異夢) 22.06.10 10 1 12쪽
27 26화 대사례는 끝났으나 마음은 여전히 닫혀있다. 22.06.09 10 0 12쪽
26 25화 활시위가 엉뚱한 곳에 꽂혀버렸다. 22.06.08 10 0 12쪽
25 24화 대사례의 끝에 선 잘못된 부정(父情) 22.06.07 14 0 12쪽
24 23화 단기속성과외의 결실 22.06.06 13 0 12쪽
23 22화 대사례(大射禮)의 날은 기어코 찾아왔다. +4 22.06.03 15 3 12쪽
22 21화 달달한 핑계거리와 달리 부족한 정보 +4 22.06.02 14 2 12쪽
21 20화 기대와 달리 오는 건 실망뿐이다. +2 22.06.01 14 3 11쪽
20 19화 잘해도 문제요, 못해도 문제다. +2 22.05.30 14 3 12쪽
19 18화 갈수록 태산이다. +6 22.05.27 21 4 13쪽
18 17화 만월의 귀녀(鬼女) 22.05.26 20 3 11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