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이생망 김 관장, 무림에서 ...

웹소설 > 일반연재 > 현대판타지, 무협

야담冶談
작품등록일 :
2022.05.16 05:21
최근연재일 :
2022.08.05 22:25
연재수 :
64 회
조회수 :
35,602
추천수 :
735
글자수 :
358,592

아무래도 이번 생은 망한 것 같다.
돌이켜 보니 한번도 찬란했던 기억이 없다.
추레했던 나의 후기 인생...
엄마 손 잡고 유치원 입학하러 간 날, 우리 동네 주력 유치원은 인원 초과여서,
먼 길을 걸어 옆 동네까지 원정을 가야 했고, 초중고교는 물론 대학조차 후기였으니.
특히 대학은 좀 심했다. 전국 대회 단체전에서 우승한 덕분에 묻어갔다.
대학을 졸업하고 하루 평균 열 군데가 넘는 보안 회사에 이력서를 냈지만, 얼굴 한번 보자는 데가 없었다.
검도 체육관도 마찬가지다. 학생들 많은 아파트 단지에 차리려니 세가 장난 아니다.
결국 변두리에다 차린 검도 체육관은 문 닫기 직전이다.
이렇게 되는 일 하나 없던 나의 인생에 어느 날 화사한 봄날이 찾아왔다. 교통사고...
덕분에 14세기로 차원이동, 마침내 그곳에서 꽃을 피운다.
돈과 권력의 생산되는 곳, 武林劍道館!

#현대판타지 #차원이동 #히어로 #회귀 #소드마스터

독자 추천


이생망 김 관장, 무림에서 꽃 피우다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연재 관련해서 양해 좀 구하려고 합니다^^ NEW +2 16시간 전 3 0 -
공지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2 22.08.04 8 0 -
공지 2022년 지최공 수상하신 작가님들 축하드려요 ㅎ 22.07.21 22 0 -
공지 이번 생은 처음이라... ㅠㅠ +4 22.07.09 105 0 -
공지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22.06.16 40 0 -
공지 후원에 감사드립니다 +3 22.06.16 106 0 -
64 잘 돼야 할 텐데 +16 22.08.05 38 7 11쪽
63 하다 하다 이제 불 쇼까지 +16 22.08.04 49 5 13쪽
62 최소한 200억입니다 +16 22.08.03 50 4 14쪽
61 설마 아미파 장문인? +11 22.08.02 51 6 12쪽
60 이제 좀 살만하다 +15 22.08.01 63 8 12쪽
59 금방 부자 되겠는걸 +13 22.07.29 76 7 13쪽
58 첫출근, 그리 나쁘지 않은데! +16 22.07.28 87 9 11쪽
57 협상하자는 게 아닙니다 +10 22.07.27 92 7 14쪽
56 세상에 이런 일이 +12 22.07.27 105 8 12쪽
55 미숙이를 위해서라면 +14 22.07.25 118 7 12쪽
54 미숙아! +12 22.07.22 129 8 12쪽
53 왠지 구금당한 기분이야 +14 22.07.21 135 7 12쪽
52 미숙이를 찾아라! +12 22.07.20 128 7 11쪽
51 나에게 현실은 언제나 +16 22.07.19 137 8 11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