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우리 집에 왜 왔니?

웹소설 > 일반연재 > 드라마, 공포·미스테리

새글

연재 주기
권솔
작품등록일 :
2022.05.16 14:09
최근연재일 :
2022.12.08 14:54
연재수 :
147 회
조회수 :
3,444
추천수 :
189
글자수 :
763,167

어느 날, 30년 전 죽은 내 친구가 느닷없이 딸의 애인이 되어 나타났다.
미스테리한 일상 속, 그는 왜 우리 가족 앞에 나타난 걸까?..
VS
여자친구의 부모님을 처음 본 날, 영문도 모른 채 나는 괴물 취급을 받았다.
그런데 그게 다가 아니었다.

30년 만에 다시 마주한 과거와 현재.
그 진실의 서막이 시작됐다.


우리 집에 왜 왔니?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미스테리 추리 드라마 22.07.07 115 0 -
147 사건일지 속 비밀 (1) NEW 16시간 전 2 0 12쪽
146 우연에서 필연을 찾다 22.12.07 5 0 11쪽
145 밝히려는 자 VS 숨기려는 자 22.12.06 8 1 12쪽
144 끝이 아니다 22.12.02 11 1 12쪽
143 천지궁 22.12.01 12 1 12쪽
142 환영의 늪 22.11.30 11 1 11쪽
141 추적 22.11.29 11 1 11쪽
140 증거가 사라졌다 22.11.25 14 1 12쪽
139 얽혀있는 진실 22.11.24 13 1 11쪽
138 우연이라고 할 수 있을까? 22.11.23 13 1 11쪽
137 나는 버려진 게 아니었다 22.11.22 11 1 12쪽
136 나를 알아야 이 판타지가 끝난다 22.11.18 14 1 11쪽
135 반전 22.11.17 13 1 11쪽
134 불변의 사실 22.11.16 15 1 11쪽
133 꿈이 찾아왔다. (누락된 회차입니다) 22.11.15 15 1 10쪽
132 농락 22.11.11 16 1 11쪽
131 무방비 22.11.10 12 1 11쪽
130 무속인 최심자 22.11.09 13 1 11쪽
129 목적을 위한 수단 22.11.08 10 1 11쪽
128 본성은 언제고 드러난다 22.11.04 12 1 11쪽
127 한 배를 타면 같이 출렁인다 22.11.03 13 1 11쪽
126 마지막 통화 22.11.02 12 1 12쪽
125 1992년 12월 16일_ 내 아들이 죽었다 22.11.01 12 1 11쪽
124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⑥ 22.10.28 14 1 11쪽
123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⑤ 22.10.27 13 1 11쪽
122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④ 22.10.26 14 1 12쪽
121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③ 22.10.25 13 1 11쪽
120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② 22.10.24 14 1 12쪽
119 그날_1992년 12월 16일 ① 22.10.21 13 1 11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