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야금야금 씹어먹는 매니저

웹소설 > 일반연재 > 현대판타지, 판타지

공모전참가작 새글

연재 주기
루시올렛
작품등록일 :
2022.05.19 15:14
최근연재일 :
2022.09.25 23:00
연재수 :
116 회
조회수 :
132,550
추천수 :
2,579
글자수 :
612,591

버려졌다.

외면 당했다.

그리고.. 이용당했다.

혼자 품었던 꿈을 포기한 순간,
누군가 나의 이름을 불렀다.

"김무명 매니저님?"

다시 시작했다.

그리고.. 깨달았다.

내가 멍청했음을..

변해야 한다. 아니, 반드시 변해야 했다.

내 손에 담긴 별들을 위해.

내 이름을 불러준 그녀를 위해.


야금야금 씹어먹는 매니저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88 풀썸 미니 1집(1). +4 22.08.19 733 22 11쪽
87 미친놈, 이기주의자, 그리고 욕심쟁이. +6 22.08.18 753 19 11쪽
86 밟혔으면 꿈틀은 해 줘야지. +6 22.08.17 756 20 11쪽
85 연말이 다가온다. +8 22.08.16 810 22 11쪽
84 차라리 김무명이 나았다. +6 22.08.14 828 21 12쪽
83 역행하려는 자와 앞서 가려는 자. +6 22.08.13 808 21 11쪽
82 어차피 결론은 김무명. +2 22.08.04 909 21 12쪽
81 때로는 긁어야 진실은 나온다. +6 22.08.03 884 18 11쪽
80 ‘!’ 그리고 ‘!?’ 그 둘 사이 ‘.’ +6 22.08.02 913 19 12쪽
79 거북이 엔터 투? +6 22.07.31 952 22 11쪽
78 뜬금없음에 뜬금없음을 더하면 막장. +6 22.07.30 985 23 12쪽
77 이 없으면 잇몸으로. +6 22.07.29 961 21 12쪽
76 미사 한 걸음. +6 22.07.28 1,016 20 11쪽
75 기회(2). +6 22.07.27 1,014 22 12쪽
74 기회(1). +8 22.07.26 1,030 20 11쪽
73 그래도 한 명쯤은. +6 22.07.24 1,102 23 12쪽
72 티끌 모아 태산? +3 22.07.23 1,100 19 12쪽
71 소녀소녀가 쏘아 올린 풀썸의 보이콧 +3 22.07.22 1,109 22 12쪽
70 하필이면 선을 우리 쪽으로 넘네? +5 22.07.21 1,097 20 11쪽
69 발판의 가치도 없는. +5 22.07.20 1,106 21 12쪽
68 오늘 어때? +5 22.07.19 1,104 23 12쪽
67 풀썸? 풀썸! +5 22.07.17 1,156 25 11쪽
66 데뷔 무대(2). +5 22.07.16 1,171 23 11쪽
65 데뷔 무대(1). +5 22.07.15 1,181 24 12쪽
64 완전체 풀썸. +5 22.07.14 1,195 23 12쪽
63 인과응보(2). +5 22.07.13 1,226 21 12쪽
62 인과응보(1). +5 22.07.12 1,180 23 12쪽
61 두고 보자 더니.. +5 22.07.10 1,177 26 11쪽
60 반응도 가지가지. +5 22.07.09 1,155 18 12쪽
59 풀썸(7). +5 22.07.08 1,149 18 12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