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전생은 악역이다

웹소설 > 자유연재 > 판타지

공모전참가작

월야야
작품등록일 :
2024.05.10 03:04
최근연재일 :
2024.07.18 13:00
연재수 :
40 회
조회수 :
274
추천수 :
1
글자수 :
176,036

작품소개

이세계에서 눈 뜬 우리가 집으로 돌아가기 위해선 속죄를 해야 한다.
바로 기억도 나지 않는 전생의 죄를.
그러기 위해선 전생을 기억하라는 데.... 방법을 알려주지 않는다.

우리는 자력으로 4나라의 비밀과 전생을 알고 속죄를 끝낼 수 있을까?


우리의 전생은 악역이다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공모전 종료로 인한 플랫폼 이동 24.07.20 2 0 -
공지 화, 목, 일 오후 1시 업로드! 24.05.18 6 0 -
40 이틀 후 아침 24.07.18 3 0 9쪽
39 각자의 장소에서 24.07.16 4 0 12쪽
38 왜 숨기는 건지 모르겠다. 24.07.14 4 0 7쪽
37 전하지 못한 말을 글로 24.07.11 5 0 11쪽
36 황자의 일기 24.07.09 6 0 7쪽
35 이 방에는 숨겨진 게 너무 많다. 24.07.07 4 0 9쪽
34 본격 미리 찾기! 24.07.04 7 0 7쪽
33 절대 포기하지 않아! 24.07.02 7 0 9쪽
32 이미 고양이가 있으니 한 마리 정도 늘어나도 상관 없어! 24.06.30 8 0 9쪽
31 슬슬 올 때가 됐는데, 왜 안 오지? 24.06.27 7 0 8쪽
30 솔직하지 않은 그의 말 24.06.25 7 0 12쪽
29 두 번째 만남 24.06.23 5 0 9쪽
28 다시 온 작가의 저택 24.06.20 7 0 9쪽
27 이 언니가 해결해줄게! 24.06.18 7 0 9쪽
26 고양이와 함께 걷는 길 24.06.16 7 0 9쪽
25 미리의 결심 24.06.16 4 0 7쪽
24 작가와의 대면 24.06.16 3 0 11쪽
23 앨렌의 부탁 24.06.13 3 0 11쪽
22 귀신 튀어 나올 것 같은 출판사 24.06.11 5 0 10쪽
21 20년이 지나도 그대로 24.06.11 5 0 9쪽
20 베고니아가 장식된 머리핀 24.06.09 4 0 9쪽
19 수도에서 마주친 반갑지 않은 남자 24.06.06 4 0 11쪽
18 비밀 서고 24.06.04 8 0 10쪽
17 숨겨진 통로 24.06.04 6 0 11쪽
16 황가 문장이 왜 여기 있지? 24.06.02 5 0 9쪽
15 황녀가 향한 곳 24.06.02 5 0 11쪽
14 추억 속 오라버니 24.05.30 7 0 9쪽
13 검의 천재 24.05.30 6 0 9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