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악의 도시:어둠속의 심판자

웹소설 > 일반연재 > 추리, 공포·미스테리

대빵성
그림/삽화
대빵성
작품등록일 :
2024.06.17 21:54
최근연재일 :
2024.07.18 15:28
연재수 :
15 회
조회수 :
206
추천수 :
6
글자수 :
69,900

작품소개

반짝이는 도시의 불빛 아래, 평범한 목사님인 '목사 지대한'은 교회의 문을 닫았다. 그의 얼굴에는 평화로운 미소가 떠 있었지만, 그 눈동자 속에는 다른 무언가가 숨어 있었다. 그는 교회의 뒷골목으로 사라졌다.

밤이 깊어지면서, 지대한은 다른 모습으로 변한다. 그의 눈은 더 이상 평화롭지 않았다. 대신, 그의 눈에는 강철 같은 결의가 빛났다. 그는 사회의 어두운 곳에서 벌어지는 범죄를 직접 심판하는 자 이기 때문이다.

그는 세상 쓰레기 같은 범죄자들을 찾아다니며, 그들에게 신의 심판을 내린다. 그의 행동은 어떤 사람들에게는 무서운 일이었지만, 그는 그것이 자신의 사명이라고 믿고 있다. 그는 악을 처단하고, 선을 지키기 위해 싸우는 것이 자신의 책임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러나 그의 이중 생활은 그에게 큰 부담이다. 낮에는 평범한 목사로, 밤에는 심판자로 살아가야만 하기 때문이다. 그의 삶은 항상 위험에 처해 있었지만, 그것들을 감수하고 자신의 길을 묵묵히 걷고 있다.

이것이 바로 국가가 법으로도 할 수 없는 인간쓰레기들을 심판하는 “악의 심판자 ”이야기, 그리고 그의 싸움의 시작이다.


죄악의 도시:어둠속의 심판자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15 제14화 못난놈 24.07.18 3 0 10쪽
14 제13화 공개처형 24.07.13 5 0 10쪽
13 제12회 이세상엔 공짜는 없다 24.07.06 9 0 11쪽
12 제11화 무능한 사회의 피해자들 24.07.04 10 0 11쪽
11 제10화 투자의 신: 호구들의 덫 24.07.02 10 0 12쪽
10 제9화 법보다 주먹 24.06.28 10 0 15쪽
9 제8화 눈에는 눈,이에는 이 24.06.26 9 0 11쪽
8 제7화 어린죄인도 형벌 하다. 24.06.25 8 0 12쪽
7 제6화 피빨아 먹는 놈들의 결과 24.06.24 10 0 9쪽
6 제5화 “지옥의 심판자”의 탄생 24.06.22 14 0 14쪽
5 제4화 목사님의 비밀 24.06.21 13 1 11쪽
4 제3화 “붉은 욕망의 그림자 3 (악마의미소를 지닌 의사) 24.06.20 15 0 10쪽
3 제2화 “붉은 욕망의 그림자 2 (악마의미소를 지닌 의사) 24.06.18 20 1 10쪽
2 제1화 “붉은 욕망의 그림자 1 (성형외과의사의 비밀) 24.06.17 35 2 10쪽
1 죄악의 도시: 어둠속에 심판자 24.06.17 35 2 2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