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

독점 골 때리는 고금무적

웹소설 > 일반연재 > 퓨전

워비
작품등록일 :
2018.04.29 05:38
최근연재일 :
2018.08.21 10:09
연재수 :
71 회
조회수 :
42,070
추천수 :
686
글자수 :
319,500

골 때리는 놈이 왔다!

무려 천년 전 무림을 평정한 왕싸가지 담윤!

차원을 넘어 간 친구의 원수를 잡으러 출동한다.

누가 이 왕싸가지를 감당할 수 있을까?


골 때리는 고금무적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죄송합니다. 연재 중지합니다. +2 18.08.24 50 0 -
공지 아골라스 대륙 18.06.10 263 0 -
공지 인물 설정 18.06.10 678 0 -
71 브라더. +2 18.08.21 107 6 12쪽
70 그의 창이 어디까지 닿을까? +2 18.08.20 114 6 12쪽
69 적을 벌하러 출동! +2 18.08.19 131 7 12쪽
68 다시 모이는 일행, 그들은 가족. +3 18.08.18 125 7 12쪽
67 위기 속에 이어지는 인연. +2 18.08.17 134 7 11쪽
66 신검 모타론 (Motarron) +4 18.08.14 153 6 11쪽
65 나무는 가만히 있으려 하지만 바람이 가만히 두지를 않는다. +4 18.08.13 157 7 12쪽
64 베이토스 제국 +2 18.08.12 172 7 12쪽
63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6 18.08.11 184 7 12쪽
62 발린토 +4 18.08.10 180 7 12쪽
61 이제부터 나의 창은 너희도 겨눌것이다. +4 18.08.07 198 8 12쪽
60 허탈 & 분노 +4 18.08.06 197 8 12쪽
59 원수는 평야지대에서 만난다. +2 18.08.05 188 6 12쪽
58 드디어 만나다. +4 18.08.04 210 6 12쪽
57 뒤바뀌는 전장. +4 18.08.03 200 7 12쪽
56 마왕 +2 18.07.31 208 7 12쪽
55 암흑마신체 +2 18.07.30 205 7 12쪽
54 카일의 과거. +2 18.07.22 227 7 11쪽
53 나벨리아. +2 18.07.21 252 7 12쪽
52 남부 산맥 전투. +2 18.07.20 259 6 12쪽
51 담윤, 전성기의 힘을 회복하다. +2 18.07.17 313 6 12쪽
50 갑자기 닥쳐온 위기. +2 18.07.16 268 7 11쪽
49 카일, 신위를 보이다. +4 18.07.15 295 6 12쪽
48 일행과 헤어지다. & 폭풍전야 +2 18.07.14 269 7 11쪽
47 아란텔 성 기사 뮤헨. +2 18.07.13 270 8 12쪽
46 신의 평야지대로. +2 18.07.10 310 9 11쪽
45 카도르의 급습 & 담윤 열 받다. +2 18.07.09 301 8 11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워비'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